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경기남부청, CCTV 주변에 ‘촬영중’ 표지판 부착
입력 2018.08.13 (10:30) 수정 2018.08.13 (10:39) 인터넷 뉴스
경기남부청, CCTV 주변에 ‘촬영중’ 표지판 부착
경기남부지방경찰청은 관내 CCTV 설치 장소 212곳에 "범죄 예방 CCTV 촬영 중"이라는 내용이 담긴 표지판을 부착했다고 밝혔습니다.

표지판은 "우리 동네 CCTV가 안전을 지켜드립니다", "범죄예방 CCTV 촬영 중" 등의 메시지를 담고 있으며, 가로 33.5㎝, 세로 30㎝ 크기여서 10m 밖에서도 맨눈으로 확인할 수 있습니다.

경찰은 지난 4∼5월 사이 관내 7개 경찰서(수원중부, 수원서부, 안양만안, 안산단원, 시흥, 용인동부, 하남)를 대상으로 각각 CCTV 설치 장소 30여 곳을 선정하고 반경 20∼30m 사방에 CCTV 설치 알림 표지판 618장을 부착했다고 설명했습니다.

경찰 관계자는 "공공장소에 설치된 CCTV는 범죄 예방은 물론 체감안전도 향상에 효과가 있지만 정작 주민들은 CCTV가 설치된 사실을 몰라 인식 개선으로 이어지지 않는 경우가 많다."며 "주민들이 CCTV 설치 사실을 알 수 있도록 홍보를 병행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 경기남부청, CCTV 주변에 ‘촬영중’ 표지판 부착
    • 입력 2018.08.13 (10:30)
    • 수정 2018.08.13 (10:39)
    인터넷 뉴스
경기남부청, CCTV 주변에 ‘촬영중’ 표지판 부착
경기남부지방경찰청은 관내 CCTV 설치 장소 212곳에 "범죄 예방 CCTV 촬영 중"이라는 내용이 담긴 표지판을 부착했다고 밝혔습니다.

표지판은 "우리 동네 CCTV가 안전을 지켜드립니다", "범죄예방 CCTV 촬영 중" 등의 메시지를 담고 있으며, 가로 33.5㎝, 세로 30㎝ 크기여서 10m 밖에서도 맨눈으로 확인할 수 있습니다.

경찰은 지난 4∼5월 사이 관내 7개 경찰서(수원중부, 수원서부, 안양만안, 안산단원, 시흥, 용인동부, 하남)를 대상으로 각각 CCTV 설치 장소 30여 곳을 선정하고 반경 20∼30m 사방에 CCTV 설치 알림 표지판 618장을 부착했다고 설명했습니다.

경찰 관계자는 "공공장소에 설치된 CCTV는 범죄 예방은 물론 체감안전도 향상에 효과가 있지만 정작 주민들은 CCTV가 설치된 사실을 몰라 인식 개선으로 이어지지 않는 경우가 많다."며 "주민들이 CCTV 설치 사실을 알 수 있도록 홍보를 병행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