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영상] ‘캡틴’ 손흥민, 결승골…키르기스스탄 꺽고 16강 진출
입력 2018.08.20 (23:36)
동영상영역 시작
[영상] ‘캡틴’ 손흥민, 결승골…키르기스스탄 꺽고 16강 진출
동영상영역 끝
한국 축구대표팀이 16강 진출에 성공했다. 귀한 한 골은 손흥민의 오른발에서 나왔다.

김학범 감독이 이끄는 23세 이하(U-23) 한국 대표팀은 오늘(20일) 오후 9시(한국시간) 인도네시아 반둥 시 잘락 하루팟 스타디움에서 열린 키르기스스탄과의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남자축구 조별리그 E조 최종전에서 1-0 승리를 차지했다.

2승 1패(승점 6)로 조별리그를 마친 한국은 조 2위로 16강에 진출했다. 한국은 오는 23일 F조 1위 이란과 맞붙는다.

승리한 경기지만 아쉬움은 곳곳에서 묻어났다.

한국은 '와일드카드' 손흥민, 황의조, 조현우를 총동원했지만, 전반전 내내 골 기회를 빗겨갔다.

전반 8분 손흥민은 왼발슈팅으로 첫 골을 노렸으나 골대를 살짝 지나며 결정적 골 기회를 놓쳤다. 전반 22분 황인범의 중거리 슈팅에 이어 전반 31분 손흥민의 프리킥도 골로 연결되지 않았다. 전반 35분 황의조의 프리킥도 크로스바를 훌쩍 넘으면서 득점 없이 전반을 끝냈다.

후반전은 황의조 대신 황희찬(잘츠부르크)을 투입해 측면 공격을 강화했다.

결승 골은 '캡틴' 손흥민의 발끝에서 나왔다. 손흥민은 후반 18분 장윤호의 왼쪽 코너킥을 오른발 논스톱 슈팅으로 연결해 키르기스스탄의 골망을 흔들었다.

한국은 후반전 막판까지 추가 골을 노렸으나, 손흥민이 후반전 막판 두 차례 시도한 결정적 슈팅이 골키퍼 선방에 막히면서 1-0으로 경기를 끝냈다.
  • [영상] ‘캡틴’ 손흥민, 결승골…키르기스스탄 꺽고 16강 진출
    • 입력 2018.08.20 (23:36)
[영상] ‘캡틴’ 손흥민, 결승골…키르기스스탄 꺽고 16강 진출
한국 축구대표팀이 16강 진출에 성공했다. 귀한 한 골은 손흥민의 오른발에서 나왔다.

김학범 감독이 이끄는 23세 이하(U-23) 한국 대표팀은 오늘(20일) 오후 9시(한국시간) 인도네시아 반둥 시 잘락 하루팟 스타디움에서 열린 키르기스스탄과의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남자축구 조별리그 E조 최종전에서 1-0 승리를 차지했다.

2승 1패(승점 6)로 조별리그를 마친 한국은 조 2위로 16강에 진출했다. 한국은 오는 23일 F조 1위 이란과 맞붙는다.

승리한 경기지만 아쉬움은 곳곳에서 묻어났다.

한국은 '와일드카드' 손흥민, 황의조, 조현우를 총동원했지만, 전반전 내내 골 기회를 빗겨갔다.

전반 8분 손흥민은 왼발슈팅으로 첫 골을 노렸으나 골대를 살짝 지나며 결정적 골 기회를 놓쳤다. 전반 22분 황인범의 중거리 슈팅에 이어 전반 31분 손흥민의 프리킥도 골로 연결되지 않았다. 전반 35분 황의조의 프리킥도 크로스바를 훌쩍 넘으면서 득점 없이 전반을 끝냈다.

후반전은 황의조 대신 황희찬(잘츠부르크)을 투입해 측면 공격을 강화했다.

결승 골은 '캡틴' 손흥민의 발끝에서 나왔다. 손흥민은 후반 18분 장윤호의 왼쪽 코너킥을 오른발 논스톱 슈팅으로 연결해 키르기스스탄의 골망을 흔들었다.

한국은 후반전 막판까지 추가 골을 노렸으나, 손흥민이 후반전 막판 두 차례 시도한 결정적 슈팅이 골키퍼 선방에 막히면서 1-0으로 경기를 끝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