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WSJ “트럼프, 이르면 17일 2천억불 중국산에 관세 부과”
입력 2018.09.16 (06:18) 인터넷 뉴스
WSJ “트럼프, 이르면 17일 2천억불 중국산에 관세 부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이르면 17일 내일 2천억 달러(약 224조 원)어치의 중국산 제품에 대한 관세 부과를 발표한다고 월스트리트저널이 보도했습니다.

WSJ은 정통한 소식통을 인용해 이같이 전하고, 새로 부과되는 관세는 약 10%로 책정될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이 같은 관세율은 당초 알려진 25%보다는 크게 낮아진 수치입니다.

WSJ은 '10% 관세'에 대해 오는 11월 중간선거와 연말 쇼핑시즌을 앞두고 소비자에게 미치는 영향을 낮추기 위한 것이라며 트럼프 대통령은 중국에 대한 압력을 가중하기 위해 관세를 다시 인상하는 선택안을 마련할 것으로 내다봤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최근 여러 차례에 걸쳐 2천억 달러 규모의 중국산 제품에 대해 관세를 부과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미국과 중국은 지난 7월 상대국 수입품 340억 달러어치에 25%의 고율 관세를 부과하며 무역전쟁을 시작했고. 지난달 160억 달러어치 수입품에 또 25%의 관세폭탄을 주고받았습니다.
  • WSJ “트럼프, 이르면 17일 2천억불 중국산에 관세 부과”
    • 입력 2018.09.16 (06:18)
    인터넷 뉴스
WSJ “트럼프, 이르면 17일 2천억불 중국산에 관세 부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이르면 17일 내일 2천억 달러(약 224조 원)어치의 중국산 제품에 대한 관세 부과를 발표한다고 월스트리트저널이 보도했습니다.

WSJ은 정통한 소식통을 인용해 이같이 전하고, 새로 부과되는 관세는 약 10%로 책정될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이 같은 관세율은 당초 알려진 25%보다는 크게 낮아진 수치입니다.

WSJ은 '10% 관세'에 대해 오는 11월 중간선거와 연말 쇼핑시즌을 앞두고 소비자에게 미치는 영향을 낮추기 위한 것이라며 트럼프 대통령은 중국에 대한 압력을 가중하기 위해 관세를 다시 인상하는 선택안을 마련할 것으로 내다봤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최근 여러 차례에 걸쳐 2천억 달러 규모의 중국산 제품에 대해 관세를 부과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미국과 중국은 지난 7월 상대국 수입품 340억 달러어치에 25%의 고율 관세를 부과하며 무역전쟁을 시작했고. 지난달 160억 달러어치 수입품에 또 25%의 관세폭탄을 주고받았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