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태풍 ‘망쿳’ 영향…홍콩·광저우 오가는 항공기 13편 결항
입력 2018.09.16 (08:42) 수정 2018.09.16 (08:51) 사회
태풍 ‘망쿳’ 영향…홍콩·광저우 오가는 항공기 13편 결항
필리핀을 강타한 태풍 '망쿳'의 영향으로 우리나라와 홍콩·광저우 등을 오가는 항공기가 줄줄이 결항되고 있습니다.

인천공항공사에 따르면, 오늘(16일) 오전 6시 30분 현재까지 인천에서 출발해 홍콩, 광저우로 향하던 항공기 7편이 결항됐습니다.

또 홍콩에서 출발해 인천으로 올 예정이던 항공기 4편과 광저우에서 인천으로 향하려던 항공기 2편도 결항되는 등 지금까지 총 13편의 결항이 확정됐습니다.

공항 관계자는 "홍콩·마카오·선전·광저우 등 태풍 영향 지역이 넓어 오늘 결항되는 항공기는 계속 늘어날 전망"이라고 밝혔습니다.

[사진 출처 : AP=연합뉴스]
  • 태풍 ‘망쿳’ 영향…홍콩·광저우 오가는 항공기 13편 결항
    • 입력 2018.09.16 (08:42)
    • 수정 2018.09.16 (08:51)
    사회
태풍 ‘망쿳’ 영향…홍콩·광저우 오가는 항공기 13편 결항
필리핀을 강타한 태풍 '망쿳'의 영향으로 우리나라와 홍콩·광저우 등을 오가는 항공기가 줄줄이 결항되고 있습니다.

인천공항공사에 따르면, 오늘(16일) 오전 6시 30분 현재까지 인천에서 출발해 홍콩, 광저우로 향하던 항공기 7편이 결항됐습니다.

또 홍콩에서 출발해 인천으로 올 예정이던 항공기 4편과 광저우에서 인천으로 향하려던 항공기 2편도 결항되는 등 지금까지 총 13편의 결항이 확정됐습니다.

공항 관계자는 "홍콩·마카오·선전·광저우 등 태풍 영향 지역이 넓어 오늘 결항되는 항공기는 계속 늘어날 전망"이라고 밝혔습니다.

[사진 출처 : AP=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