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평양 남북 정상회담
靑 “이재용 재판은 엄격하게 진행될 것…과거에도 4대 기업 총수 동행”
입력 2018.09.16 (16:29) 수정 2018.09.16 (16:39) 인터넷 뉴스
靑 “이재용 재판은 엄격하게 진행될 것…과거에도 4대 기업 총수 동행”
이번 평양 정상회담에 재판 중인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동행하는 것과 관련해, 청와대는 재판은 재판대로 엄격하게 진행될 것이라는 입장을 밝혔습니다.

임종석 평양정상회담 준비위원장은 오늘(16일) 방북단 명단 발표 뒤 이 부회장이 특별수행원에 포함된 건 문제가 있는 것 아니냐는 기자들의 질문에 이같이 답했습니다.

임 위원장은 앞서 두 차례 평양 정상회담에서도 4대 기업 총수가 함께 했었고, 경제인들도 오래전부터 준비해오고 있다 방북하는 것이라며 "재판은 재판대로 엄격하게 진행되고, 일은 일"이라고 강조했습니다.

또 이번 방북단에 경제라인이 빠진 것에 대해선, 장하성 정책실장은 국내 여러 현안들을 앞두고 있고, 김동연 경제부총리도 부동산 등 추석 민심 잘 살피고 대비하는 게 중요하기 때문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임 위원장은 일정이 일부 조정될 수는 있지만, 정치인을 포함한 특별수행원은 김영남 상임위원장이 환담할 예정이고, 경제인들은 리용남 경제담당 내각 부총리가 만나서 면담하겠다고 남북이 실무협의에서 합의했다고 설명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靑 “이재용 재판은 엄격하게 진행될 것…과거에도 4대 기업 총수 동행”
    • 입력 2018.09.16 (16:29)
    • 수정 2018.09.16 (16:39)
    인터넷 뉴스
靑 “이재용 재판은 엄격하게 진행될 것…과거에도 4대 기업 총수 동행”
이번 평양 정상회담에 재판 중인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동행하는 것과 관련해, 청와대는 재판은 재판대로 엄격하게 진행될 것이라는 입장을 밝혔습니다.

임종석 평양정상회담 준비위원장은 오늘(16일) 방북단 명단 발표 뒤 이 부회장이 특별수행원에 포함된 건 문제가 있는 것 아니냐는 기자들의 질문에 이같이 답했습니다.

임 위원장은 앞서 두 차례 평양 정상회담에서도 4대 기업 총수가 함께 했었고, 경제인들도 오래전부터 준비해오고 있다 방북하는 것이라며 "재판은 재판대로 엄격하게 진행되고, 일은 일"이라고 강조했습니다.

또 이번 방북단에 경제라인이 빠진 것에 대해선, 장하성 정책실장은 국내 여러 현안들을 앞두고 있고, 김동연 경제부총리도 부동산 등 추석 민심 잘 살피고 대비하는 게 중요하기 때문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임 위원장은 일정이 일부 조정될 수는 있지만, 정치인을 포함한 특별수행원은 김영남 상임위원장이 환담할 예정이고, 경제인들은 리용남 경제담당 내각 부총리가 만나서 면담하겠다고 남북이 실무협의에서 합의했다고 설명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