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한반도, 평화로 가는 길
9월 평양공동선언 발표…“김 위원장 연내 서울 방문”
입력 2018.09.19 (13:37) 수정 2018.09.19 (13:45)
동영상영역 시작
9월 평양공동선언 발표…“김 위원장 연내 서울 방문”
동영상영역 끝
[앵커]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평양에서 오늘 오전 다시 회담을 열고 '9월 평양공동선언'을 발표했습니다.

김정은 위원장이 연내 서울을 방문하기로 하는 등 군사, 경제, 사회문야 분야의 다양한 합의 내용들이 담겼습니다.

그 주요 내용을 이효용 기자가 전해드립니다.

[리포트]

평양 정상회담 이틀째인 오늘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위원장이 백화원 영빈관에서 정상회담을 마치고 '9월 평양공동선언'을 발표했습니다.

남북 정상은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문재인 대통령의 초청에 따라 가까운 시일 내로 서울을 방문하기로 합의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기자회견에서 특별한 사정이 없으면 올해 안에 김 위원장의 서울 방문이 이루어질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이와 함께 한반도 전 지역에서의 실질적인 전쟁 위험을 제거하기로 하고, 판문점 선언 이행을 위한 '군사분야 이행합의서'를 부속합의서로 채택했습니다.

남북군사공동위원회를 조속히 가동해 합의서의 이행실태를 점검하고, 우발적 무력충돌 방지를 위한 상시적 소통과 긴밀한 협의를 진행하기로 했습니다.

경제 협력 분야에서는 올해 안에 동, 서해선 철도 및 도로 연결을 위한 착공식을 하기로 했습니다.

또 조건이 마련되는 데 따라 개성공단과 금강산관광 사업을 우선 정상화하고, 서해경제공동특구와 동해관광공동특구를 조성하는 문제를 협의해나가기로 했습니다.

이산가족과 관련해선, 금강산 이산가족 상설면회소를 빠른 시일내 개소하기로 하고, 이산가족의 화상상봉과 영상편지 교환 문제를 우선적으로 해결해나가기로 합의했습니다.

이와 함께 다음 달 평양 예술단의 서울 공연과 2032년 하계올림픽의 공동 유치 등 문화, 예술 분야 교류를 위해 합의 내용들도 담겼습니다.

KBS 뉴스 이효용입니다.
  • 9월 평양공동선언 발표…“김 위원장 연내 서울 방문”
    • 입력 2018.09.19 (13:37)
    • 수정 2018.09.19 (13:45)
9월 평양공동선언 발표…“김 위원장 연내 서울 방문”
[앵커]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평양에서 오늘 오전 다시 회담을 열고 '9월 평양공동선언'을 발표했습니다.

김정은 위원장이 연내 서울을 방문하기로 하는 등 군사, 경제, 사회문야 분야의 다양한 합의 내용들이 담겼습니다.

그 주요 내용을 이효용 기자가 전해드립니다.

[리포트]

평양 정상회담 이틀째인 오늘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위원장이 백화원 영빈관에서 정상회담을 마치고 '9월 평양공동선언'을 발표했습니다.

남북 정상은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문재인 대통령의 초청에 따라 가까운 시일 내로 서울을 방문하기로 합의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기자회견에서 특별한 사정이 없으면 올해 안에 김 위원장의 서울 방문이 이루어질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이와 함께 한반도 전 지역에서의 실질적인 전쟁 위험을 제거하기로 하고, 판문점 선언 이행을 위한 '군사분야 이행합의서'를 부속합의서로 채택했습니다.

남북군사공동위원회를 조속히 가동해 합의서의 이행실태를 점검하고, 우발적 무력충돌 방지를 위한 상시적 소통과 긴밀한 협의를 진행하기로 했습니다.

경제 협력 분야에서는 올해 안에 동, 서해선 철도 및 도로 연결을 위한 착공식을 하기로 했습니다.

또 조건이 마련되는 데 따라 개성공단과 금강산관광 사업을 우선 정상화하고, 서해경제공동특구와 동해관광공동특구를 조성하는 문제를 협의해나가기로 했습니다.

이산가족과 관련해선, 금강산 이산가족 상설면회소를 빠른 시일내 개소하기로 하고, 이산가족의 화상상봉과 영상편지 교환 문제를 우선적으로 해결해나가기로 합의했습니다.

이와 함께 다음 달 평양 예술단의 서울 공연과 2032년 하계올림픽의 공동 유치 등 문화, 예술 분야 교류를 위해 합의 내용들도 담겼습니다.

KBS 뉴스 이효용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