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한반도, 평화로 가는 길
[평양 정상회담] 평창에서 평양까지…분주한 ‘여정’
입력 2018.09.20 (16:41) 수정 2018.09.20 (17:24) 케이야
동영상영역 시작
[평양 정상회담] 평창에서 평양까지…분주한 ‘여정’
동영상영역 끝
북한 김여정 제1부부장은 이번 남북정상회담에서 두 정상 못지 않은 존재감을 과시했습니다. 전면에 나서지는 않았지만 2박 3일의 일정에서 두 정상의 경호와 의전 등 행사 전반을 챙기는 모습이 곳곳에서 포착됐는데요.

김 부부장의 활약상, 지난 2월부터 시작됐습니다. 당시, 백두혈통 최초로 남한 땅을 밟은 김 부부장은 다소 긴장한 듯 웃음기 없는 표정이었습니다. 이후 4월 판문점에서 열린 제1차 남북정상회담과 이번 평양 정상회담에서 보인 김 부부장의 모습은 사뭇 다른데요.

평창에서 평양까지, 분주했던 김여정 부부장 영상으로 만나보시죠.
  • [평양 정상회담] 평창에서 평양까지…분주한 ‘여정’
    • 입력 2018.09.20 (16:41)
    • 수정 2018.09.20 (17:24)
    케이야
[평양 정상회담] 평창에서 평양까지…분주한 ‘여정’
북한 김여정 제1부부장은 이번 남북정상회담에서 두 정상 못지 않은 존재감을 과시했습니다. 전면에 나서지는 않았지만 2박 3일의 일정에서 두 정상의 경호와 의전 등 행사 전반을 챙기는 모습이 곳곳에서 포착됐는데요.

김 부부장의 활약상, 지난 2월부터 시작됐습니다. 당시, 백두혈통 최초로 남한 땅을 밟은 김 부부장은 다소 긴장한 듯 웃음기 없는 표정이었습니다. 이후 4월 판문점에서 열린 제1차 남북정상회담과 이번 평양 정상회담에서 보인 김 부부장의 모습은 사뭇 다른데요.

평창에서 평양까지, 분주했던 김여정 부부장 영상으로 만나보시죠.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