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태풍 ‘짜미’ 규슈에 기록적 폭우…오늘 日 중심부 직격
입력 2018.09.30 (12:01) 수정 2018.09.30 (12:06) 뉴스 12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24호 태풍 짜미에 일본이 비상이 걸렸습니다.

기록적인 폭우를 뿌리고 있고, 진행 방향도 일본 중심부여서 큰 피해가 우려됩니다.

도쿄에서 이승철 특파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24호 태풍 짜미가 북상해 일본에 근접하면서 규슈 등지에 기록적인 폭우가 쏟아지고 있습니다.

태풍은 오늘 오후 늦게 쯤 일본 서남부인 시코쿠 쪽으로 상륙해 오사카, 나고야 등을 관통할 것으로 보여 큰 피해가 우려됩니다.

일본 기상청은 태풍 짜미가 일본 규슈 가고시마현 남쪽 해상에서 1시간에 35km의 속도로 북동진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태풍은 중심 기압 950헥토파스칼, 순간 최대 풍속 60m의 강한 세력을 그대로 유지하고 있으며 340km 범위 내에서 폭풍우가 몰아치고 있습니다.

태풍이 다가오면서 가고시마 현 야쿠시마에는 시간당 120mm의 기록적 폭우가 쏟아졌습니다.

규슈 남부 지역에는 산사태 경보가 내려진 상태며 35만 명에게 피난 지시나 권고가 발령됐습니다.

태풍은 진행 상황에 따라 시간당 90mm, 누적 강수량 500mm의 막대한 비가 내릴 것으로 예상됩니다.

교통편에 대한 영향도 확대돼 천 편 가까운 항공편이 결항됐습니다.

오사카 간사이국제 공항은 오전 11시부터 내일 아침 6시까지 폐쇄됐습니다. 신칸센도 오사카를 중심으로 운행 정지에 들어갔습니다.

태풍이 지나간 오키나와 등에서는 30만 여 가구가 정전됐습니다.

일본 기상청은 나고야, 도쿄 등 수도권에 기록적인 폭풍이 몰아칠 것이라며 피난 준비에 서둘러 줄 것을 당부했습니다.

도쿄에서 KBS 뉴스 이승철입니다.
  • 태풍 ‘짜미’ 규슈에 기록적 폭우…오늘 日 중심부 직격
    • 입력 2018-09-30 12:03:45
    • 수정2018-09-30 12:06:31
    뉴스 12
[앵커]

24호 태풍 짜미에 일본이 비상이 걸렸습니다.

기록적인 폭우를 뿌리고 있고, 진행 방향도 일본 중심부여서 큰 피해가 우려됩니다.

도쿄에서 이승철 특파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24호 태풍 짜미가 북상해 일본에 근접하면서 규슈 등지에 기록적인 폭우가 쏟아지고 있습니다.

태풍은 오늘 오후 늦게 쯤 일본 서남부인 시코쿠 쪽으로 상륙해 오사카, 나고야 등을 관통할 것으로 보여 큰 피해가 우려됩니다.

일본 기상청은 태풍 짜미가 일본 규슈 가고시마현 남쪽 해상에서 1시간에 35km의 속도로 북동진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태풍은 중심 기압 950헥토파스칼, 순간 최대 풍속 60m의 강한 세력을 그대로 유지하고 있으며 340km 범위 내에서 폭풍우가 몰아치고 있습니다.

태풍이 다가오면서 가고시마 현 야쿠시마에는 시간당 120mm의 기록적 폭우가 쏟아졌습니다.

규슈 남부 지역에는 산사태 경보가 내려진 상태며 35만 명에게 피난 지시나 권고가 발령됐습니다.

태풍은 진행 상황에 따라 시간당 90mm, 누적 강수량 500mm의 막대한 비가 내릴 것으로 예상됩니다.

교통편에 대한 영향도 확대돼 천 편 가까운 항공편이 결항됐습니다.

오사카 간사이국제 공항은 오전 11시부터 내일 아침 6시까지 폐쇄됐습니다. 신칸센도 오사카를 중심으로 운행 정지에 들어갔습니다.

태풍이 지나간 오키나와 등에서는 30만 여 가구가 정전됐습니다.

일본 기상청은 나고야, 도쿄 등 수도권에 기록적인 폭풍이 몰아칠 것이라며 피난 준비에 서둘러 줄 것을 당부했습니다.

도쿄에서 KBS 뉴스 이승철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12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