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디지털 광장] 축구장 휘어잡은 넉살 만점 견공
입력 2018.10.09 (06:51) 수정 2018.10.09 (09:20) 뉴스광장 1부
동영상영역 시작
[디지털 광장] 축구장 휘어잡은 넉살 만점 견공
동영상영역 끝
[앵커]

<디지털 광장>입니다.

선수들과 심판들을 제치고 경기장을 독차지한 것은 물론 경기 분위기까지 휘어잡은 귀여운 불청객이 동유럽 조지아의 한 축구 경기 도중 나타나 화제입니다.

[리포트]

조지아의 한 프로 축구 경기장입니다.

그 순간 심판이 그라운드에 무단으로 돌진한 누군가를 보고 급히 경기를 중단시키는데요.

보시다시피 그 불청객의 정체는 검은색 털을 가진 견공입니다.

어떻게 이 안까지 들어올 수 있었는진 모르겠지만, 자기도 이 공놀이를 끼워달라는 듯 선수들 사이를 신나게 뛰어다니는가 하면.

심판 앞에서 넉살 좋게 꼬리를 흔들며 3분가량 그라운드를 독차지했는데요.

하지만 결국 경기를 더 지체할 수 없었던 선수와 스태프들의 손에 축구장 밖으로 발걸음을 옮겼다고 합니다.

하지만 관중들은 이날 무승부로 끝난 경기보다 천진난만한 행동으로 모두를 사로잡은 견공의 존재감이 가장 기억에 남았다고 입을 모았다 하네요.
  • [디지털 광장] 축구장 휘어잡은 넉살 만점 견공
    • 입력 2018.10.09 (06:51)
    • 수정 2018.10.09 (09:20)
    뉴스광장 1부
[디지털 광장] 축구장 휘어잡은 넉살 만점 견공
[앵커]

<디지털 광장>입니다.

선수들과 심판들을 제치고 경기장을 독차지한 것은 물론 경기 분위기까지 휘어잡은 귀여운 불청객이 동유럽 조지아의 한 축구 경기 도중 나타나 화제입니다.

[리포트]

조지아의 한 프로 축구 경기장입니다.

그 순간 심판이 그라운드에 무단으로 돌진한 누군가를 보고 급히 경기를 중단시키는데요.

보시다시피 그 불청객의 정체는 검은색 털을 가진 견공입니다.

어떻게 이 안까지 들어올 수 있었는진 모르겠지만, 자기도 이 공놀이를 끼워달라는 듯 선수들 사이를 신나게 뛰어다니는가 하면.

심판 앞에서 넉살 좋게 꼬리를 흔들며 3분가량 그라운드를 독차지했는데요.

하지만 결국 경기를 더 지체할 수 없었던 선수와 스태프들의 손에 축구장 밖으로 발걸음을 옮겼다고 합니다.

하지만 관중들은 이날 무승부로 끝난 경기보다 천진난만한 행동으로 모두를 사로잡은 견공의 존재감이 가장 기억에 남았다고 입을 모았다 하네요.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