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노동부 실태 조사, ‘52시간 사업장’ 인력 4만여 명 충원 계획
입력 2018.10.10 (12:20) 수정 2018.10.10 (13:03) 뉴스 12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노동부 실태 조사, ‘52시간 사업장’ 인력 4만여 명 충원 계획
동영상영역 끝
주 52시간제 적용 사업장들의 인력 충원 계획이 4만여 명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노동부가 국회 환경노동위원회 소속 더불어민주당 이용득 의원에게 제출한 실태조사 자료를 보면 주 52시간제 적용기업 3천 557곳 가운데 26.3%에서 4만 3천여명 충원 계획을 갖고 있는 것으로 집계됐습니다.

실태조사는 노동부가 8월 3일부터 17일까지 300인 이상 사업장과 공공기관 등을 대상으로 했고, 해당 사업장들이 노동시간 단축에 어떻게 대응하는지 파악하는 데 초점이 맞춰졌습니다.
  • 노동부 실태 조사, ‘52시간 사업장’ 인력 4만여 명 충원 계획
    • 입력 2018.10.10 (12:20)
    • 수정 2018.10.10 (13:03)
    뉴스 12
노동부 실태 조사, ‘52시간 사업장’ 인력 4만여 명 충원 계획
주 52시간제 적용 사업장들의 인력 충원 계획이 4만여 명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노동부가 국회 환경노동위원회 소속 더불어민주당 이용득 의원에게 제출한 실태조사 자료를 보면 주 52시간제 적용기업 3천 557곳 가운데 26.3%에서 4만 3천여명 충원 계획을 갖고 있는 것으로 집계됐습니다.

실태조사는 노동부가 8월 3일부터 17일까지 300인 이상 사업장과 공공기관 등을 대상으로 했고, 해당 사업장들이 노동시간 단축에 어떻게 대응하는지 파악하는 데 초점이 맞춰졌습니다.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12 전체보기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