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검찰, 선거법 위반 혐의 울산 남구청장 집무실·자택 압수수색
입력 2018.10.13 (16:33) 수정 2018.10.13 (16:37) 인터넷 뉴스
검찰, 선거법 위반 혐의 울산 남구청장 집무실·자택 압수수색
울산지검 공안부는 울산시선거관리위원회가 6·13지방선거 과정에서 자원봉사자 등에게 돈을 건넨 혐의로 고발한 김진규 울산 남구청장의 집무실과 자택에 대해 압수수색을 벌였습니다.

검찰은 오늘(13일) 오전 수사관들을 보내 김 구청장의 집무실과 남구 자택 등에서 2시간 가량 압수수색을 벌여 선거법과 정치자금법 관련 자료를 확보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김 구청장은 지방선거 과정에서 선거사무원과 선거사무소 자원봉사자 등에게 선거운동 대가로 총 1천600여만 원을 제공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또 자원봉사자 2명은 회계책임자가 아닌데도 예비후보 시 회계책임자를 겸임한 김 구청장을 대신해 지난 3월부터 5월까지 선거운동 물품 제작비 등 총 140여 건, 8천700여만 원에 이르는 선거비용을 지출해 정치자금법 위반 혐의도 받고 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검찰, 선거법 위반 혐의 울산 남구청장 집무실·자택 압수수색
    • 입력 2018.10.13 (16:33)
    • 수정 2018.10.13 (16:37)
    인터넷 뉴스
검찰, 선거법 위반 혐의 울산 남구청장 집무실·자택 압수수색
울산지검 공안부는 울산시선거관리위원회가 6·13지방선거 과정에서 자원봉사자 등에게 돈을 건넨 혐의로 고발한 김진규 울산 남구청장의 집무실과 자택에 대해 압수수색을 벌였습니다.

검찰은 오늘(13일) 오전 수사관들을 보내 김 구청장의 집무실과 남구 자택 등에서 2시간 가량 압수수색을 벌여 선거법과 정치자금법 관련 자료를 확보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김 구청장은 지방선거 과정에서 선거사무원과 선거사무소 자원봉사자 등에게 선거운동 대가로 총 1천600여만 원을 제공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또 자원봉사자 2명은 회계책임자가 아닌데도 예비후보 시 회계책임자를 겸임한 김 구청장을 대신해 지난 3월부터 5월까지 선거운동 물품 제작비 등 총 140여 건, 8천700여만 원에 이르는 선거비용을 지출해 정치자금법 위반 혐의도 받고 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