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예금 가계비중 사상 최저…가계는 투자 다양화, 기업은 보수 경영
입력 2018.10.14 (09:47) 수정 2018.10.14 (09:52) 인터넷 뉴스
예금 가계비중 사상 최저…가계는 투자 다양화, 기업은 보수 경영
은행 예금에서 가계가 차지하는 비중이 사상 최저 수준을 기록했습니다.

한국은행에 따르면 올해 상반기 말 기준 은행 총예금 대비 가계예금 비중은 45.4%로 한은이 관련 통계를 작성한 1975년 이후 반기 기준으로 가장 낮아졌습니다.

은행 총예금 대비 가계예금 비중은 1년 전 보다 1.2%포인트 떨어졌습니다. 상반기 말 상반기 말 은행 총예금이 1천353조 517억 원으로 1년 전보다 6.8% 늘었지만, 가계예금은 이보다 낮은 4.2%(잔액 614조 9천363억 원) 증가하는 데 그친 영향입니다. 기업예금은 1년 전보다 7.9% 증가했습니다.

저금리가 이어지면서 가계는 펀드나 주택 등 다른 재테크 수단으로 눈을 돌린 반면 기업은 투자를 피하는 보수적인 경영을 하면서 예금을 많이 늘렸기 때문으로 풀이됩니다.

이에 따라 전년 동기 대비 예금 증가율은 2015년 하반기부터 기업이 가계를 꾸준히 앞서고 있습니다.
  • 예금 가계비중 사상 최저…가계는 투자 다양화, 기업은 보수 경영
    • 입력 2018.10.14 (09:47)
    • 수정 2018.10.14 (09:52)
    인터넷 뉴스
예금 가계비중 사상 최저…가계는 투자 다양화, 기업은 보수 경영
은행 예금에서 가계가 차지하는 비중이 사상 최저 수준을 기록했습니다.

한국은행에 따르면 올해 상반기 말 기준 은행 총예금 대비 가계예금 비중은 45.4%로 한은이 관련 통계를 작성한 1975년 이후 반기 기준으로 가장 낮아졌습니다.

은행 총예금 대비 가계예금 비중은 1년 전 보다 1.2%포인트 떨어졌습니다. 상반기 말 상반기 말 은행 총예금이 1천353조 517억 원으로 1년 전보다 6.8% 늘었지만, 가계예금은 이보다 낮은 4.2%(잔액 614조 9천363억 원) 증가하는 데 그친 영향입니다. 기업예금은 1년 전보다 7.9% 증가했습니다.

저금리가 이어지면서 가계는 펀드나 주택 등 다른 재테크 수단으로 눈을 돌린 반면 기업은 투자를 피하는 보수적인 경영을 하면서 예금을 많이 늘렸기 때문으로 풀이됩니다.

이에 따라 전년 동기 대비 예금 증가율은 2015년 하반기부터 기업이 가계를 꾸준히 앞서고 있습니다.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