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페이스北] 北 주민들도 ‘즉석식품’ …인기 있는 통조림은?
입력 2018.10.16 (08:48) 수정 2018.10.16 (13:08) 아침뉴스타임
동영상영역 시작
[페이스北] 北 주민들도 ‘즉석식품’ …인기 있는 통조림은?
동영상영역 끝
[앵커]

리얼한 북한 이야기, 북한 주민들이 살아가는 생활 모습은 어떤지 북한의 얼굴을 마주해보는 페이스北 시간입니다.

최근 북한에서도 즉석에서 먹을 수 있는 각종 식품들이 많이 생산되고 있다고 하죠.

오늘은 북한의 즉석식품에 대해 이야기해 볼 텐데요,

데일리NK 강미진 기자 나와 주셨습니다.

강미진 기자, 한국에선 곳곳에 있는 크고 작은 마트들에서 즉석식품을 구매하게 되는데 북한은 어떤가요?

[기자]

네, 북한은 한국의 마트와 같은 개념의 공식적인 마트는 별로 없고, 개인들이 집에서 각종 상품들을 판매하는 것이라고 보시면 됩니다.

대신 북한의 매대집에는 한국의 마트에서처럼 주민들이 일상적으로 구매할 수 있는 각종 곡물과 생필품, 그리고 주류와 음료수 등 다양한 상품들이 있습니다.

최근에는 북한 주민들도 바쁜 일상을 살아가고 있어 즉석식품들이 인기 있게 팔리고 있다는데요,

남녀노소 모두가 즐겨 찾는다고 합니다.

이런 매대집은 낮 시간에 시장을 보기 어려운 주민들도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어 주민들 속에서 인기가 높은 것으로 전해지고 있습니다.

[앵커]

한국의 대부분 마트는 기업들이 운영하는데, 북한에선 개인이 직접 하는 형태로 ‘매대집’이 많은 거군요.

정말 우리가 생각하는 일반 마트에서 볼 수 있는 식품들을 팔지 궁금한데... 직접 볼 수 있나요?

[기자]

네, 제가 오늘 일반 매대집에서 팔리고 있는 일부 식품들을 가지고 나왔습니다.

즉석에서 바로 먹을 수 있는 ‘수산물 통조림’과 퇴근길 북한 남성들의 발목을 잡는 일등 안주감인 ‘말린 오징어’, ‘말린 조갯살’을 가지고 나왔습니다.

[앵커]

아까 이 ‘말린 오징어’와 ‘말린 조갯살’이 안주감으로 인기라고 했는데, 따로 조리 필요 없이 즉석에서 바로 먹을 수 있나요?

[기자]

네, 가공 조갯살이나 가공 낙지 매운 맛 콩인조고기는 즉석에서 바로 술과 맥주 안주로 먹을 수 있는 식품들이라고 합니다.

마침 조갯살 통조림이 있는데 한 번 드셔보시겠어요?

[앵커]

지금 보고 있는 이런 통조림들이 북한 주민들 역시 일상적으로 구매해 먹는 식품들이라는 건데요.

한국에서 잘 팔리는 통조림이 뭘까 하면 참치 통조림 아닐까 하는데... 요즘 북한에서 인기 있는 통조림은 뭔가요?

[기자]

네, 최근에는 밥이나 죽도 캔에 포장해서 판매되고 있다고 하는데요,

최근 북한 여성들 속에서 ‘잣죽 통조림’이 인기 식품으로 떠오르고 있다고 합니다.

잣죽 통조림은 미세하게 분쇄된 잣을 넣고 쌀죽을 쑨 것인데요,

가족들끼리 야외에서 식사를 할 때도 좋지만 유아식으로도 인기가 매우 좋다고 하더라고요.

[앵커]

그런데 북한시장에서 이런 즉석식품이 등장하게 된 게 그리 오래되지는 않았다고 하는데요,

언제부터 유통되기 시작했나요?

[기자]

북한 주민에 따르면 2010년대가 시작되면서 북한 시장에서 중국산 제품들이 하나 둘 자리를 내놓게 됐다고 하는데요.

중국산이 사라진 자리에 북한산 제품들이 채워지고 있다고 합니다.

실제 2014년 이후 북한의 대부분 시장들에서 사탕과자를 비롯하여 음료수와 주류들이 각종 다양한 상표로 시장에서 유통되기 시작했습니다.
  • [페이스北] 北 주민들도 ‘즉석식품’ …인기 있는 통조림은?
    • 입력 2018.10.16 (08:48)
    • 수정 2018.10.16 (13:08)
    아침뉴스타임
[페이스北] 北 주민들도 ‘즉석식품’ …인기 있는 통조림은?
[앵커]

리얼한 북한 이야기, 북한 주민들이 살아가는 생활 모습은 어떤지 북한의 얼굴을 마주해보는 페이스北 시간입니다.

최근 북한에서도 즉석에서 먹을 수 있는 각종 식품들이 많이 생산되고 있다고 하죠.

오늘은 북한의 즉석식품에 대해 이야기해 볼 텐데요,

데일리NK 강미진 기자 나와 주셨습니다.

강미진 기자, 한국에선 곳곳에 있는 크고 작은 마트들에서 즉석식품을 구매하게 되는데 북한은 어떤가요?

[기자]

네, 북한은 한국의 마트와 같은 개념의 공식적인 마트는 별로 없고, 개인들이 집에서 각종 상품들을 판매하는 것이라고 보시면 됩니다.

대신 북한의 매대집에는 한국의 마트에서처럼 주민들이 일상적으로 구매할 수 있는 각종 곡물과 생필품, 그리고 주류와 음료수 등 다양한 상품들이 있습니다.

최근에는 북한 주민들도 바쁜 일상을 살아가고 있어 즉석식품들이 인기 있게 팔리고 있다는데요,

남녀노소 모두가 즐겨 찾는다고 합니다.

이런 매대집은 낮 시간에 시장을 보기 어려운 주민들도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어 주민들 속에서 인기가 높은 것으로 전해지고 있습니다.

[앵커]

한국의 대부분 마트는 기업들이 운영하는데, 북한에선 개인이 직접 하는 형태로 ‘매대집’이 많은 거군요.

정말 우리가 생각하는 일반 마트에서 볼 수 있는 식품들을 팔지 궁금한데... 직접 볼 수 있나요?

[기자]

네, 제가 오늘 일반 매대집에서 팔리고 있는 일부 식품들을 가지고 나왔습니다.

즉석에서 바로 먹을 수 있는 ‘수산물 통조림’과 퇴근길 북한 남성들의 발목을 잡는 일등 안주감인 ‘말린 오징어’, ‘말린 조갯살’을 가지고 나왔습니다.

[앵커]

아까 이 ‘말린 오징어’와 ‘말린 조갯살’이 안주감으로 인기라고 했는데, 따로 조리 필요 없이 즉석에서 바로 먹을 수 있나요?

[기자]

네, 가공 조갯살이나 가공 낙지 매운 맛 콩인조고기는 즉석에서 바로 술과 맥주 안주로 먹을 수 있는 식품들이라고 합니다.

마침 조갯살 통조림이 있는데 한 번 드셔보시겠어요?

[앵커]

지금 보고 있는 이런 통조림들이 북한 주민들 역시 일상적으로 구매해 먹는 식품들이라는 건데요.

한국에서 잘 팔리는 통조림이 뭘까 하면 참치 통조림 아닐까 하는데... 요즘 북한에서 인기 있는 통조림은 뭔가요?

[기자]

네, 최근에는 밥이나 죽도 캔에 포장해서 판매되고 있다고 하는데요,

최근 북한 여성들 속에서 ‘잣죽 통조림’이 인기 식품으로 떠오르고 있다고 합니다.

잣죽 통조림은 미세하게 분쇄된 잣을 넣고 쌀죽을 쑨 것인데요,

가족들끼리 야외에서 식사를 할 때도 좋지만 유아식으로도 인기가 매우 좋다고 하더라고요.

[앵커]

그런데 북한시장에서 이런 즉석식품이 등장하게 된 게 그리 오래되지는 않았다고 하는데요,

언제부터 유통되기 시작했나요?

[기자]

북한 주민에 따르면 2010년대가 시작되면서 북한 시장에서 중국산 제품들이 하나 둘 자리를 내놓게 됐다고 하는데요.

중국산이 사라진 자리에 북한산 제품들이 채워지고 있다고 합니다.

실제 2014년 이후 북한의 대부분 시장들에서 사탕과자를 비롯하여 음료수와 주류들이 각종 다양한 상표로 시장에서 유통되기 시작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