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타협하면 아이들 미래 없다”…감사원 “유치원 직권 감사 가능”
입력 2018.10.23 (08:03) 수정 2018.10.23 (08:08) 아침뉴스타임
동영상영역 시작
“타협하면 아이들 미래 없다”…감사원 “유치원 직권 감사 가능”
동영상영역 끝
[앵커]

정부가 사립 유치원 비리를 이번 기회에 뿌리 뽑겠다며 연일 강한 의지를 보이고 있습니다.

유은혜 사회부총리는 학부모들과 만난 자리에서 비리에 타협할 수 없다는 뜻을 밝혔고, 감사원도 사립유치원에 대한 감사가 가능하다고 밝혔습니다.

김수연 기자입니다.

[리포트]

유은혜 사회부총리를 만난 학부모들은 국공립 유치원을 늘려달라고 주문했습니다.

유치원마다 원비 차이가 큰 만큼 상한선 마련도 건의했습니다.

유 부총리는 "교육부가 포기하고 타협하면 우리 아이들의 미래가 없다"면서 상시 감시체계를 마련하는 등 강경 대응하겠다는 뜻을 거듭 밝혔습니다.

[유은혜/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 : "국·공립유치원을 확대하고 유아 교육에 대한 국가의 책임을 높이는 것이 필요하다고 생각합니다. 그런 방안들을 포함해서 이번주 안에 종합적인 대책들을 발표할 예정입니다."]

감사원 국정감사에서도 사립유치원에 대한 감사를 촉구하는 목소리가 쏟아졌습니다.

최재형 감사원장은 "정부지원금을 받는 범위 내에서 사립유치원도 감사 대상이 될 수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이춘석/더불어민주당 의원/법사위원 : "감사 청구 여부를 떠나서 감사원 자체가 자체적으로 감사를 할 수 있는 것 아닙니까?"]

[최재형/감사원장 : "저희가 직권으로 충분히 감사할 수 있습니다."]

감사에 적발된 일부 사립유치원은 유치원 건물에 학부모 출입까지 금지하겠다고 선언한 상황.

사립 유치원 측은 교육청 감사의 기준 자체가 부적절하다는 입장을 굽히지 않고 있습니다.

[이덕선/한유총 비대위원장/KBS 1라디오 '정준희의 최강시사' : "정부 지원금을 갖고 이렇게 사적 용도로 함부로 썼다는 것은 사실에 근거한 것이 아닙니다. (그럼 (보도가) 전부 거짓말이란 말씀이세요?) 예. 그 부분에 대해서는 정부 보조금을 임의대로 막 썼다는 건 전부 거짓말입니다."]

유치원 연쇄 폐원의 우려가 잇따르자 교육부는 비리 유치원은 폐원 인가를 하지 않겠다는 방침을 정했다고 밝혔습니다.

KBS 뉴스 김수연입니다.
  • “타협하면 아이들 미래 없다”…감사원 “유치원 직권 감사 가능”
    • 입력 2018.10.23 (08:03)
    • 수정 2018.10.23 (08:08)
    아침뉴스타임
“타협하면 아이들 미래 없다”…감사원 “유치원 직권 감사 가능”
[앵커]

정부가 사립 유치원 비리를 이번 기회에 뿌리 뽑겠다며 연일 강한 의지를 보이고 있습니다.

유은혜 사회부총리는 학부모들과 만난 자리에서 비리에 타협할 수 없다는 뜻을 밝혔고, 감사원도 사립유치원에 대한 감사가 가능하다고 밝혔습니다.

김수연 기자입니다.

[리포트]

유은혜 사회부총리를 만난 학부모들은 국공립 유치원을 늘려달라고 주문했습니다.

유치원마다 원비 차이가 큰 만큼 상한선 마련도 건의했습니다.

유 부총리는 "교육부가 포기하고 타협하면 우리 아이들의 미래가 없다"면서 상시 감시체계를 마련하는 등 강경 대응하겠다는 뜻을 거듭 밝혔습니다.

[유은혜/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 : "국·공립유치원을 확대하고 유아 교육에 대한 국가의 책임을 높이는 것이 필요하다고 생각합니다. 그런 방안들을 포함해서 이번주 안에 종합적인 대책들을 발표할 예정입니다."]

감사원 국정감사에서도 사립유치원에 대한 감사를 촉구하는 목소리가 쏟아졌습니다.

최재형 감사원장은 "정부지원금을 받는 범위 내에서 사립유치원도 감사 대상이 될 수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이춘석/더불어민주당 의원/법사위원 : "감사 청구 여부를 떠나서 감사원 자체가 자체적으로 감사를 할 수 있는 것 아닙니까?"]

[최재형/감사원장 : "저희가 직권으로 충분히 감사할 수 있습니다."]

감사에 적발된 일부 사립유치원은 유치원 건물에 학부모 출입까지 금지하겠다고 선언한 상황.

사립 유치원 측은 교육청 감사의 기준 자체가 부적절하다는 입장을 굽히지 않고 있습니다.

[이덕선/한유총 비대위원장/KBS 1라디오 '정준희의 최강시사' : "정부 지원금을 갖고 이렇게 사적 용도로 함부로 썼다는 것은 사실에 근거한 것이 아닙니다. (그럼 (보도가) 전부 거짓말이란 말씀이세요?) 예. 그 부분에 대해서는 정부 보조금을 임의대로 막 썼다는 건 전부 거짓말입니다."]

유치원 연쇄 폐원의 우려가 잇따르자 교육부는 비리 유치원은 폐원 인가를 하지 않겠다는 방침을 정했다고 밝혔습니다.

KBS 뉴스 김수연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