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사법농단’ 특별재판부 구성 급물살…한국당 제외 여야 4당 합의
입력 2018.10.24 (21:35) 수정 2018.10.24 (22:04) 뉴스 9
동영상영역 시작
‘사법농단’ 특별재판부 구성 급물살…한국당 제외 여야 4당 합의
동영상영역 끝
[앵커]

양승태 사법부의 사법농단 의혹사건은 기존의 법원조직에 맡길 것이 아니라 특별 재판부를 구성해 이 사건만 전담하도록 하는 방안이 추진되고 있습니다.

자유한국당을 제외한 여야 4당이 특별재판부 구성을 추진하기로 합의했습니다.

조태흠 기자입니다.

[리포트]

더불어민주당과 바른미래당, 민주평화당, 정의당이 특별재판부 구성 추진에 합의했습니다.

사법 농단 의혹 사건 재판을 사건에 연루된 판사가 맡을 가능성이 큰 만큼 독립된 재판부를 만들자는 것입니다.

[홍영표/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어제 : "서울중앙지법의 부패 사건을 담당하는 형사합의부 7곳 가운데 5곳의 재판장이 사법농단 조사 대상이거나 피해자입니다."]

여야 4당이 추진하기로 한 방안에 따르면 특별재판부는 사법농단 의혹 사건과 관계없는 현직 판사 가운데 추천을 받아 구성하게 됩니다.

특별재판부는 사건에 대한 영장 심사 단계부터 1, 2심 재판까지 담당하게 됩니다.

이 같은 특별재판부 구성에 법원은 반대 입장입니다.

[최완주/서울고등법원장/지난 18일 : "어느 특정 사건을 위해서 특정 재판부를 특정인이 지정하는 식으로 재판부를 구성하는 것은 논란의 여지가 많을 것으로 생각이 듭니다."]

자유한국당도 재판을 무작위로 배당하지 않고 특정 판사에게 맡기면 재판의 중립성이 흔들릴 수 있다며 반대하고 있습니다.

특별재판부가 구성되려면 관련 법안이 상임위와 본회의를 통과해야 하는데, 한국당의 반대가 계속될 경우 상당한 난항이 예상됩니다.

지난달 KBS 여론조사 결과 국민의 77.5%는 사법농단 의혹 사건 재판을 위한 특별재판부 설치에 동의하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KBS 뉴스 조태흠입니다.
  • ‘사법농단’ 특별재판부 구성 급물살…한국당 제외 여야 4당 합의
    • 입력 2018.10.24 (21:35)
    • 수정 2018.10.24 (22:04)
    뉴스 9
‘사법농단’ 특별재판부 구성 급물살…한국당 제외 여야 4당 합의
[앵커]

양승태 사법부의 사법농단 의혹사건은 기존의 법원조직에 맡길 것이 아니라 특별 재판부를 구성해 이 사건만 전담하도록 하는 방안이 추진되고 있습니다.

자유한국당을 제외한 여야 4당이 특별재판부 구성을 추진하기로 합의했습니다.

조태흠 기자입니다.

[리포트]

더불어민주당과 바른미래당, 민주평화당, 정의당이 특별재판부 구성 추진에 합의했습니다.

사법 농단 의혹 사건 재판을 사건에 연루된 판사가 맡을 가능성이 큰 만큼 독립된 재판부를 만들자는 것입니다.

[홍영표/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어제 : "서울중앙지법의 부패 사건을 담당하는 형사합의부 7곳 가운데 5곳의 재판장이 사법농단 조사 대상이거나 피해자입니다."]

여야 4당이 추진하기로 한 방안에 따르면 특별재판부는 사법농단 의혹 사건과 관계없는 현직 판사 가운데 추천을 받아 구성하게 됩니다.

특별재판부는 사건에 대한 영장 심사 단계부터 1, 2심 재판까지 담당하게 됩니다.

이 같은 특별재판부 구성에 법원은 반대 입장입니다.

[최완주/서울고등법원장/지난 18일 : "어느 특정 사건을 위해서 특정 재판부를 특정인이 지정하는 식으로 재판부를 구성하는 것은 논란의 여지가 많을 것으로 생각이 듭니다."]

자유한국당도 재판을 무작위로 배당하지 않고 특정 판사에게 맡기면 재판의 중립성이 흔들릴 수 있다며 반대하고 있습니다.

특별재판부가 구성되려면 관련 법안이 상임위와 본회의를 통과해야 하는데, 한국당의 반대가 계속될 경우 상당한 난항이 예상됩니다.

지난달 KBS 여론조사 결과 국민의 77.5%는 사법농단 의혹 사건 재판을 위한 특별재판부 설치에 동의하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KBS 뉴스 조태흠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