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오래 기다렸다! 손흥민 멀티골로 시즌 첫 득점
입력 2018.11.01 (06:31) 수정 2018.11.01 (08:06) 해외축구
손흥민(26·토트넘)이 2018-2019시즌 10경기 만에 '멀티 골'로 득점 침묵을 깼다.

손흥민은 1일(한국시간) 영국 런던 스타디움에서 열린 웨스트햄과의 2018-2019 카라바오컵(리그컵) 4라운드(16강) 원정 경기에서 0-0으로 맞선 전반 16분 선제골을 터뜨렸다. 이번 시즌 각종 대회를 통틀어 10경기 만에 나온 손흥민의 첫 득점포다.이어 후반 9분에 손흥민은 또 한 골을 추가했다.

앞서 손흥민은 프리미어리그 5경기,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3경기, 카라바오컵 1경기에 나섰으나 골 맛을 보지 못했다.

그러나 10경기 만에 멀티 골로 포문을 열며 본격적인 골 사냥 시작을 알렸다.

이날 토트넘 유니폼을 입고 150번째 경기에 나선 손흥민은 전반 16분 알리가 뒤로 내준 패스를 페널티지역 안으로 파고들며 강한 왼발 슛으로 마무리해 첫 골을 기록했다.

후반 9분엔 단독 드리블에 이어 골대 앞에서 절묘하게 수비와 골키퍼를 따돌리며 다시 왼발 슛을 꽂았다.

손흥민의 득점포가 폭발한 데 힘입어 토트넘은 웨스트햄을 3-1로 꺾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오래 기다렸다! 손흥민 멀티골로 시즌 첫 득점
    • 입력 2018-11-01 06:31:32
    • 수정2018-11-01 08:06:38
    해외축구
손흥민(26·토트넘)이 2018-2019시즌 10경기 만에 '멀티 골'로 득점 침묵을 깼다.

손흥민은 1일(한국시간) 영국 런던 스타디움에서 열린 웨스트햄과의 2018-2019 카라바오컵(리그컵) 4라운드(16강) 원정 경기에서 0-0으로 맞선 전반 16분 선제골을 터뜨렸다. 이번 시즌 각종 대회를 통틀어 10경기 만에 나온 손흥민의 첫 득점포다.이어 후반 9분에 손흥민은 또 한 골을 추가했다.

앞서 손흥민은 프리미어리그 5경기,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3경기, 카라바오컵 1경기에 나섰으나 골 맛을 보지 못했다.

그러나 10경기 만에 멀티 골로 포문을 열며 본격적인 골 사냥 시작을 알렸다.

이날 토트넘 유니폼을 입고 150번째 경기에 나선 손흥민은 전반 16분 알리가 뒤로 내준 패스를 페널티지역 안으로 파고들며 강한 왼발 슛으로 마무리해 첫 골을 기록했다.

후반 9분엔 단독 드리블에 이어 골대 앞에서 절묘하게 수비와 골키퍼를 따돌리며 다시 왼발 슛을 꽂았다.

손흥민의 득점포가 폭발한 데 힘입어 토트넘은 웨스트햄을 3-1로 꺾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