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오늘 수도권 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행정·공공기관 차량 2부제
입력 2018.11.07 (06:00) 사회
오늘 수도권 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행정·공공기관 차량 2부제
오늘(7일) 서울과 인천, 경기도 대부분 지역에 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가 시행됩니다.

환경부는 어제 오후 5시 기준으로 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 조건을 충족해 오늘 오전 6시부터 오후 9시까지 서울, 인천을 포함해, 연천·가평·양평을 제외한 경기도 지역에 조치를 시행한다고 밝혔습니다.

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는 당일 미세먼지(PM-2.5) 평균 농도가 50㎍/㎥를 초과하고 다음 날 평균 농도가 50㎍/㎥를 초과할 것으로 예상하는 경우 발령해 시행할 수 있습니다.

비상저감조치 발령에 따라 오늘 오전 6시부터 오후 9시까지 수도권 3개 시·도에 위치한 7천408개 행정·공공기관 소속 임직원 52만7천 명도 차량 2부제를 의무적으로 적용받습니다.

또 행정 공공기관이 운영하는 사업장과 공사장도 단축 운영하거나 미세먼지 발생 억제조치를 시행해야합니다. 이번 조치에는 자발적으로 협약을 맺은 민간 사업장 55곳도 참여하게 됩니다.

서울시는 오늘 오전 6시부터 21시까지 456곳의 공공기관 주차장을 전면 폐쇄하기로 했습니다.

또, 서울에서는 처음으로 2.5톤 이상의 노후 경유차량 운행이 제한됩니다. 단속 대상은 2005년 이전 수도권에 등록된 2.5톤 이상 노후 경유 차량 32만여 대입니다. 단속에 적발되면 과태로 10만원이 부과됩니다.

이번 비상저감조치에는 미세먼지 배출량이 많은 화력발전의 출력을 80%로 제한해 발전량을 감축하는 조치도 처음 시행됩니다.

오늘 오전 6시부터 21시까지 인천, 경기, 충남 지역의 발전기 7기가 발전량을 감축할 예정입니다.

발전량 감축 상한 제약은 당일 초미세먼지 평균 농도가 75㎍/㎥를 초과하고 다음날 평균 농도가 50㎍/㎥를 초과할 것으로 예상되는 경우 시행됩니다.

환경부는 비상저감조치와 함께 미세먼지 발생을 억제하기 위한 점검·단속도 시행한다고 밝혔습니다.

차고지와 학원가 등에서 공회전과 배출가스 단속을 집중 실시하고 미세먼지 배출량이 많은 사업장에 대한 점검도 강화합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 오늘 수도권 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행정·공공기관 차량 2부제
    • 입력 2018.11.07 (06:00)
    사회
오늘 수도권 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행정·공공기관 차량 2부제
오늘(7일) 서울과 인천, 경기도 대부분 지역에 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가 시행됩니다.

환경부는 어제 오후 5시 기준으로 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 조건을 충족해 오늘 오전 6시부터 오후 9시까지 서울, 인천을 포함해, 연천·가평·양평을 제외한 경기도 지역에 조치를 시행한다고 밝혔습니다.

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는 당일 미세먼지(PM-2.5) 평균 농도가 50㎍/㎥를 초과하고 다음 날 평균 농도가 50㎍/㎥를 초과할 것으로 예상하는 경우 발령해 시행할 수 있습니다.

비상저감조치 발령에 따라 오늘 오전 6시부터 오후 9시까지 수도권 3개 시·도에 위치한 7천408개 행정·공공기관 소속 임직원 52만7천 명도 차량 2부제를 의무적으로 적용받습니다.

또 행정 공공기관이 운영하는 사업장과 공사장도 단축 운영하거나 미세먼지 발생 억제조치를 시행해야합니다. 이번 조치에는 자발적으로 협약을 맺은 민간 사업장 55곳도 참여하게 됩니다.

서울시는 오늘 오전 6시부터 21시까지 456곳의 공공기관 주차장을 전면 폐쇄하기로 했습니다.

또, 서울에서는 처음으로 2.5톤 이상의 노후 경유차량 운행이 제한됩니다. 단속 대상은 2005년 이전 수도권에 등록된 2.5톤 이상 노후 경유 차량 32만여 대입니다. 단속에 적발되면 과태로 10만원이 부과됩니다.

이번 비상저감조치에는 미세먼지 배출량이 많은 화력발전의 출력을 80%로 제한해 발전량을 감축하는 조치도 처음 시행됩니다.

오늘 오전 6시부터 21시까지 인천, 경기, 충남 지역의 발전기 7기가 발전량을 감축할 예정입니다.

발전량 감축 상한 제약은 당일 초미세먼지 평균 농도가 75㎍/㎥를 초과하고 다음날 평균 농도가 50㎍/㎥를 초과할 것으로 예상되는 경우 시행됩니다.

환경부는 비상저감조치와 함께 미세먼지 발생을 억제하기 위한 점검·단속도 시행한다고 밝혔습니다.

차고지와 학원가 등에서 공회전과 배출가스 단속을 집중 실시하고 미세먼지 배출량이 많은 사업장에 대한 점검도 강화합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