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아파트 도로서 신발 끈 매던 초등생 차에 치여 숨져
입력 2018.11.10 (14:59) 수정 2018.11.10 (15:27) 사회
아파트 도로서 신발 끈 매던 초등생 차에 치여 숨져
아파트 도로에서 앉아 신발 끈을 매던 초등학생이 차에 치여 숨졌습니다.

어제(9일) 오후 2시 30분쯤 울산시 동구 한 아파트 도로에서 A(32살)씨가 몰던 SUV 승용차가 B 군(10살) 치었습니다.

이 사고로 B 군은 현장에서 숨졌습니다.

경찰은 B 군이 친구들과 함께 걸어가다가 혼자 쪼그려 앉아있는 모습이 차량 블랙박스에 찍혀있어 B군이 사고 당시 신발 끈을 묶고 있던 것으로 추정했습니다.

경찰은 운전자 A 씨를 교통사고처리 특례법 위반 혐의로 입건했습니다.

[사진 출처 : 게티이미지뱅크]
  • 아파트 도로서 신발 끈 매던 초등생 차에 치여 숨져
    • 입력 2018.11.10 (14:59)
    • 수정 2018.11.10 (15:27)
    사회
아파트 도로서 신발 끈 매던 초등생 차에 치여 숨져
아파트 도로에서 앉아 신발 끈을 매던 초등학생이 차에 치여 숨졌습니다.

어제(9일) 오후 2시 30분쯤 울산시 동구 한 아파트 도로에서 A(32살)씨가 몰던 SUV 승용차가 B 군(10살) 치었습니다.

이 사고로 B 군은 현장에서 숨졌습니다.

경찰은 B 군이 친구들과 함께 걸어가다가 혼자 쪼그려 앉아있는 모습이 차량 블랙박스에 찍혀있어 B군이 사고 당시 신발 끈을 묶고 있던 것으로 추정했습니다.

경찰은 운전자 A 씨를 교통사고처리 특례법 위반 혐의로 입건했습니다.

[사진 출처 : 게티이미지뱅크]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