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50대 취객이 병원 응급실서 의료진 폭행하며 난동
입력 2018.11.10 (20:05) 사회
병원 응급실에서 난동을 부리며 의료진을 폭행한 50대 취객이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목포경찰서는 58살 김 모 씨를 응급의료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붙잡아 조사하고 있습니다.

김 씨는 오늘(10일) 오후 5시쯤 목포시 한 병원 응급실에서 의사와 간호사 등 의료진의 가슴 등을 때린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술을 과하게 마셔 응급실로 실려온 김 씨는 별다른 이유 없이 난동을 부리고 의료진을 폭행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경찰은 만취한 김씨가 깨어나면 범행 동기 등을 조사해 신병처리 방향을 정할 방침입니다.
  • 50대 취객이 병원 응급실서 의료진 폭행하며 난동
    • 입력 2018.11.10 (20:05)
    사회
병원 응급실에서 난동을 부리며 의료진을 폭행한 50대 취객이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목포경찰서는 58살 김 모 씨를 응급의료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붙잡아 조사하고 있습니다.

김 씨는 오늘(10일) 오후 5시쯤 목포시 한 병원 응급실에서 의사와 간호사 등 의료진의 가슴 등을 때린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술을 과하게 마셔 응급실로 실려온 김 씨는 별다른 이유 없이 난동을 부리고 의료진을 폭행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경찰은 만취한 김씨가 깨어나면 범행 동기 등을 조사해 신병처리 방향을 정할 방침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