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소말리아 호텔 차량폭탄 테러 사망자 39명으로 늘어
입력 2018.11.10 (20:05) 국제
소말리아 호텔 차량폭탄 테러 사망자 39명으로 늘어
소말리아의 수도 모가디슈에서 현지시간 9일 발생한 차량 폭탄 테러의 사망자가 39명으로 늘었다고, 로이터통신이 보도했습니다.

현지 경찰은 전날 오후 폭탄을 실은 차량 두 대가 '사하피 호텔'을 공격했고, 폭발물을 실은 또 다른 삼륜차가 호텔 옆 번화가에서 터졌다고 밝힌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이번 테러로 인해 민간인 39명이 숨지고 40명이 다친 것으로 현재까지 집계됐습니다. 현재 실종자가 있어 사망자 수는 더 늘어날 수 있습니다.

이슬람 극단주의 무장단체 '알샤바브'는 이번 테러가 자신들의 소행이라고 주장했습니다.

소말리아에서는 1990년대 초 독재자 무함마드 시아드 바레 정권이 붕괴한 뒤 폭력사태가 잇따르면서 혼란이 가시지 않고 있습니다.

[사진 출처 : EPA=연합뉴스]
  • 소말리아 호텔 차량폭탄 테러 사망자 39명으로 늘어
    • 입력 2018.11.10 (20:05)
    국제
소말리아 호텔 차량폭탄 테러 사망자 39명으로 늘어
소말리아의 수도 모가디슈에서 현지시간 9일 발생한 차량 폭탄 테러의 사망자가 39명으로 늘었다고, 로이터통신이 보도했습니다.

현지 경찰은 전날 오후 폭탄을 실은 차량 두 대가 '사하피 호텔'을 공격했고, 폭발물을 실은 또 다른 삼륜차가 호텔 옆 번화가에서 터졌다고 밝힌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이번 테러로 인해 민간인 39명이 숨지고 40명이 다친 것으로 현재까지 집계됐습니다. 현재 실종자가 있어 사망자 수는 더 늘어날 수 있습니다.

이슬람 극단주의 무장단체 '알샤바브'는 이번 테러가 자신들의 소행이라고 주장했습니다.

소말리아에서는 1990년대 초 독재자 무함마드 시아드 바레 정권이 붕괴한 뒤 폭력사태가 잇따르면서 혼란이 가시지 않고 있습니다.

[사진 출처 : EPA=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