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서울 가리봉동 상수도관 파열…2시간 30분 동안 단수
입력 2018.11.11 (03:41) 사회
어젯밤(10일) 10시 30분쯤, 서울 가리봉동 디지털단지 오거리 인근에서 상수도관이 터져 2시간 반 만에 복구됐습니다.

이 사고로 인근 50여 세대에 2시간 반 동안 수돗물 공급이 중단됐다 오늘(11일) 새벽 1시쯤 재개됐습니다.

또 파열된 상수도관을 찾기 위해 그 일대 수도관을 잠그면서, 서울 가리봉동과 구로동 6백여 가구에 10분 가까이 수돗물 공급이 중단됐습니다.

서울상수도사업본부는 "1979년에 매설된 지름 100mm 노후 상수도관이 터져 일시적으로 단수조치를 했다"고 밝혔습니다.
  • 서울 가리봉동 상수도관 파열…2시간 30분 동안 단수
    • 입력 2018.11.11 (03:41)
    사회
어젯밤(10일) 10시 30분쯤, 서울 가리봉동 디지털단지 오거리 인근에서 상수도관이 터져 2시간 반 만에 복구됐습니다.

이 사고로 인근 50여 세대에 2시간 반 동안 수돗물 공급이 중단됐다 오늘(11일) 새벽 1시쯤 재개됐습니다.

또 파열된 상수도관을 찾기 위해 그 일대 수도관을 잠그면서, 서울 가리봉동과 구로동 6백여 가구에 10분 가까이 수돗물 공급이 중단됐습니다.

서울상수도사업본부는 "1979년에 매설된 지름 100mm 노후 상수도관이 터져 일시적으로 단수조치를 했다"고 밝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