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제2의 윤창호 다시는 없어야..".
입력 2018.11.10 (18:05) 뉴스9(부산)
[앵커멘트]
음주운전 차량에 치여 의식불명에 빠졌다 숨진 고 윤창호 씨에 대한 애도 물결이 잇따르고 있습니다.

제2의 윤창호가 다시는 없도록 음주운전 처벌을 강화하는 이른바 '윤창호법' 제정을 촉구하는 목소리도 더 높아졌습니다.

이상준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지난 9월 군 복무 중 휴가를 나왔다 음주운전 사고를 당해 의식불명 빠지고 40여 일 만에 끝내 숨을 거둔 윤창호 씨.

꿈 많던 20대 청년의 안타까운 죽음에 빈소는 그야말로 울음바다입니다.

황망하게 아들을 잃은 부모의 절절한 마음은 우리 사회에 큰 울림으로 남았습니다.

[인터뷰]윤기현/故 윤창호 아버지
"이제는 정말 우리 창호 같은 이런 불행한 일은 다시는 있어선 안 될 일입니다."

국군 부산병원에 마련된 빈소에는 윤 씨를 애도하는 조문 행렬이 이어졌습니다.

국회와 정부 부처 등을 다니며 음주운전 처벌 강화법인 이른바 '윤창호법' 발의를 이끌어 낸 친구들도 윤 씨의 죽음이 헛되지 않도록 앞으로 할 일이 더 많다고 말합니다.

'윤창호법'은 지난달 국회의원 104명의 동의를 받아 발의된 상태.

연내 통과를 위한 움직임도 활발해졌습니다.

[인터뷰]하태경/바른미래당 국회의원('윤창호법' 대표 발의)
"여야 지도부에서 이견이 없고 연내에는 반드시 통과시키겠다는 결의에 차 있습니다. 반드시 통과시켜 제2의 윤창호가 없기를…."

고 윤창호씨의 영결식은 한국군지원단 주관으로 내일 아침 열릴 예정입니다.

KBS 뉴스 이상준입니다.
  • "제2의 윤창호 다시는 없어야..".
    • 입력 2018.11.10 (18:05)
    뉴스9(부산)
[앵커멘트]
음주운전 차량에 치여 의식불명에 빠졌다 숨진 고 윤창호 씨에 대한 애도 물결이 잇따르고 있습니다.

제2의 윤창호가 다시는 없도록 음주운전 처벌을 강화하는 이른바 '윤창호법' 제정을 촉구하는 목소리도 더 높아졌습니다.

이상준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지난 9월 군 복무 중 휴가를 나왔다 음주운전 사고를 당해 의식불명 빠지고 40여 일 만에 끝내 숨을 거둔 윤창호 씨.

꿈 많던 20대 청년의 안타까운 죽음에 빈소는 그야말로 울음바다입니다.

황망하게 아들을 잃은 부모의 절절한 마음은 우리 사회에 큰 울림으로 남았습니다.

[인터뷰]윤기현/故 윤창호 아버지
"이제는 정말 우리 창호 같은 이런 불행한 일은 다시는 있어선 안 될 일입니다."

국군 부산병원에 마련된 빈소에는 윤 씨를 애도하는 조문 행렬이 이어졌습니다.

국회와 정부 부처 등을 다니며 음주운전 처벌 강화법인 이른바 '윤창호법' 발의를 이끌어 낸 친구들도 윤 씨의 죽음이 헛되지 않도록 앞으로 할 일이 더 많다고 말합니다.

'윤창호법'은 지난달 국회의원 104명의 동의를 받아 발의된 상태.

연내 통과를 위한 움직임도 활발해졌습니다.

[인터뷰]하태경/바른미래당 국회의원('윤창호법' 대표 발의)
"여야 지도부에서 이견이 없고 연내에는 반드시 통과시키겠다는 결의에 차 있습니다. 반드시 통과시켜 제2의 윤창호가 없기를…."

고 윤창호씨의 영결식은 한국군지원단 주관으로 내일 아침 열릴 예정입니다.

KBS 뉴스 이상준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