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한강 헬기사고 순직 산림청 공무원 영결식 엄수
입력 2018.12.03 (12:04) 수정 2018.12.03 (13:12) 사회
한강 헬기사고 순직 산림청 공무원 영결식 엄수
지난 1일 경기 구리시 강동대교 북단 한강에서 헬기 사고로 순직한 산림청 산림항공본부 소속 검사관 윤 모(43)씨에 대한 영결식이 오늘(3일) 오전 인천 계양구 한 장례식장에서 엄수됐습니다.

영결식은 묵념과 약력 보고를 거쳐 김재현 산림청장의 영결사, 윤 천 서울 산림항공관리소 검사관의 추도사 등의 순으로 거행됐습니다. 윤 씨의 유해는 오늘 오후 국립대전현충원에 안장됩니다.

앞서 윤 씨가 탑승했던 산림청 헬기는 지난 1일 오전 김포공항을 이륙해 진화용수를 담수하다 오전 11시 20분쯤 강동대교 북단에 추락했습니다. 이 사고로 기장 김 모(57) 씨와 부기장 민 모(47) 씨는 비상 탈출해 무사히 구조됐으나 윤 씨는 1시간 20분 만에 기체 안에서 발견된 뒤 숨졌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한강 헬기사고 순직 산림청 공무원 영결식 엄수
    • 입력 2018.12.03 (12:04)
    • 수정 2018.12.03 (13:12)
    사회
한강 헬기사고 순직 산림청 공무원 영결식 엄수
지난 1일 경기 구리시 강동대교 북단 한강에서 헬기 사고로 순직한 산림청 산림항공본부 소속 검사관 윤 모(43)씨에 대한 영결식이 오늘(3일) 오전 인천 계양구 한 장례식장에서 엄수됐습니다.

영결식은 묵념과 약력 보고를 거쳐 김재현 산림청장의 영결사, 윤 천 서울 산림항공관리소 검사관의 추도사 등의 순으로 거행됐습니다. 윤 씨의 유해는 오늘 오후 국립대전현충원에 안장됩니다.

앞서 윤 씨가 탑승했던 산림청 헬기는 지난 1일 오전 김포공항을 이륙해 진화용수를 담수하다 오전 11시 20분쯤 강동대교 북단에 추락했습니다. 이 사고로 기장 김 모(57) 씨와 부기장 민 모(47) 씨는 비상 탈출해 무사히 구조됐으나 윤 씨는 1시간 20분 만에 기체 안에서 발견된 뒤 숨졌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