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민주 “야3당, 선거제 개편과 예산안 처리 연계 말아야”
입력 2018.12.04 (11:08) 수정 2018.12.04 (11:09) 정치
민주 “야3당, 선거제 개편과 예산안 처리 연계 말아야”
연동형 비례대표제 도입을 촉구하며 바른미래당과 민주평화당, 정의당 등 야 3당이 오늘(4일) 오후부터 국회에서 농성에 들어가는 것과 관련해 더불어민주당은 "선거제 개편과 예산안 처리를 연계하지 말아야 한다"면서 조속히 예산안 처리에 나설 것을 촉구했습니다.

민주당 홍영표 원내대표는 오늘(4일) 국회에서 열린 당 원내대책회의에서 "예산안을 선거법 개정의 볼모로 삼는 것은 어느 국민도 동의하지 않을 것"이라며 "야 3당은 예산안과 선거법 연계시키는 단 한 번도 사례 없는 그런 짓을 저지르지 말길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김태년 정책위의장도 "선거법이 예산 부수법안도 아니고 서로 아무런 상관이 없다"면서 "예산안과 선거법을 동시처리 하자는 것은 잘못된 주장"이라며 "제대로 된 선거제 개편 논의를 위해서라도 정쟁을 중단하고 예산안 처리부터 협조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한정애 정책위 부의장은 2019년 예산안이 "실제로는 자유한국당 예결위 간사 '장제원 예산'인 것 같다"면서 "470조 예산을 한 명이 쥐고 흔들어도 되는 건지 유감"이라고 말한 뒤 "바른미래당이 선거법과 예산안을 연계하지 않겠다면서도 같이 처리하자고 하는데, 동시에 처리하자는 말이 곧 선거법과 예산안을 연계한다는 말"이라고 덧붙였습니다.

민주당 정치개혁특별위원회 간사인 김종민 의원은 "정개특위에서 야 3당 주장과 달리 실질적으로 정상적인 논의를 하고 있다"면서 3가지 안을 가지고 의원 300명이 토론을 시작해보자는 단계라며, "(선거법 협상을) 예산안과 연계해서 투쟁한다면 국민들이 믿고 동의해주겠느냐"면서 국민 동의를 충분히 구하는 절차를 진행하도록 해달라고 설명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민주 “야3당, 선거제 개편과 예산안 처리 연계 말아야”
    • 입력 2018.12.04 (11:08)
    • 수정 2018.12.04 (11:09)
    정치
민주 “야3당, 선거제 개편과 예산안 처리 연계 말아야”
연동형 비례대표제 도입을 촉구하며 바른미래당과 민주평화당, 정의당 등 야 3당이 오늘(4일) 오후부터 국회에서 농성에 들어가는 것과 관련해 더불어민주당은 "선거제 개편과 예산안 처리를 연계하지 말아야 한다"면서 조속히 예산안 처리에 나설 것을 촉구했습니다.

민주당 홍영표 원내대표는 오늘(4일) 국회에서 열린 당 원내대책회의에서 "예산안을 선거법 개정의 볼모로 삼는 것은 어느 국민도 동의하지 않을 것"이라며 "야 3당은 예산안과 선거법 연계시키는 단 한 번도 사례 없는 그런 짓을 저지르지 말길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김태년 정책위의장도 "선거법이 예산 부수법안도 아니고 서로 아무런 상관이 없다"면서 "예산안과 선거법을 동시처리 하자는 것은 잘못된 주장"이라며 "제대로 된 선거제 개편 논의를 위해서라도 정쟁을 중단하고 예산안 처리부터 협조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한정애 정책위 부의장은 2019년 예산안이 "실제로는 자유한국당 예결위 간사 '장제원 예산'인 것 같다"면서 "470조 예산을 한 명이 쥐고 흔들어도 되는 건지 유감"이라고 말한 뒤 "바른미래당이 선거법과 예산안을 연계하지 않겠다면서도 같이 처리하자고 하는데, 동시에 처리하자는 말이 곧 선거법과 예산안을 연계한다는 말"이라고 덧붙였습니다.

민주당 정치개혁특별위원회 간사인 김종민 의원은 "정개특위에서 야 3당 주장과 달리 실질적으로 정상적인 논의를 하고 있다"면서 3가지 안을 가지고 의원 300명이 토론을 시작해보자는 단계라며, "(선거법 협상을) 예산안과 연계해서 투쟁한다면 국민들이 믿고 동의해주겠느냐"면서 국민 동의를 충분히 구하는 절차를 진행하도록 해달라고 설명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