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美 LA서 또 ‘묻지 마 폭행’…행인 트럭에 깔려
입력 2018.12.07 (06:40) 수정 2018.12.07 (08:04) 뉴스광장 1부
동영상영역 시작
美 LA서 또 ‘묻지 마 폭행’…행인 트럭에 깔려
동영상영역 끝
[앵커]

한인들이 많이 사는 미국 로스앤젤레스에서 또 이른바 '묻지 마 폭행' 사건이 벌어졌습니다.

노숙자가 길 가던 행인을 아무 이유 없이 밀쳐 트럭에 깔리게 했는데요, 올해 초엔 한인 할머니도 무차별 폭행을 당하는 등 LA에서 '묻지 마 폭행' 사건이 끊이지 않고 있습니다.

로스앤젤레스 최동혁 특파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로스앤젤레스 시내의 한 도로변 CCTV에 찍힌 영상입니다.

의자에 앉아있던 노숙자가 갑자기 길을 가던 행인을 거세게 밀칩니다.

영문도 모른 채 도로로 나뒹군 이 남성은 달려온 트럭에 깔립니다.

[마이크 로페즈/LA 경찰 : "피해자는 중상입니다. 폐가 크게 손상되고 심한 타박상을 입었지만, 다행히 생명에는 지장이 없습니다."]

경찰은 몇 시간 동안 인근 지역을 샅샅이 수색한 끝에 몇 블록 떨어진 곳에서 범인을 체포했습니다.

[샐리 티얀코/방문객 : "항상 LA 시내를 걸어 다녔고 지금도 맛집 투어 중인데 이렇게 활기가 넘치는 곳에서 그런 일들이 벌어졌다니 안타깝습니다."]

LA 시내에서 이른바 '묻지 마 폭행' 사건이 잇따르면서 주민들은 불안에 떨고 있습니다.

[라이언 지터/LA 주민 : "저번에도 노숙자 한 명이 지팡이로 주민의 머리를 내려친 적이 있었어요. 그때도 큰 문제가 됐었죠. 사건 직후를 목격했는데, 정말 안 좋았습니다."]

올해 초엔 한인타운에서 80대 한인 할머니가 길을 가던 중 한 남성에게 무차별 폭행을 당하는 등 LA에서 '묻지 마 폭행' 사건이 끊이지 않고 있습니다.

로스앤젤레스에서 KBS 뉴스 최동혁입니다.
  • 美 LA서 또 ‘묻지 마 폭행’…행인 트럭에 깔려
    • 입력 2018.12.07 (06:40)
    • 수정 2018.12.07 (08:04)
    뉴스광장 1부
美 LA서 또 ‘묻지 마 폭행’…행인 트럭에 깔려
[앵커]

한인들이 많이 사는 미국 로스앤젤레스에서 또 이른바 '묻지 마 폭행' 사건이 벌어졌습니다.

노숙자가 길 가던 행인을 아무 이유 없이 밀쳐 트럭에 깔리게 했는데요, 올해 초엔 한인 할머니도 무차별 폭행을 당하는 등 LA에서 '묻지 마 폭행' 사건이 끊이지 않고 있습니다.

로스앤젤레스 최동혁 특파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로스앤젤레스 시내의 한 도로변 CCTV에 찍힌 영상입니다.

의자에 앉아있던 노숙자가 갑자기 길을 가던 행인을 거세게 밀칩니다.

영문도 모른 채 도로로 나뒹군 이 남성은 달려온 트럭에 깔립니다.

[마이크 로페즈/LA 경찰 : "피해자는 중상입니다. 폐가 크게 손상되고 심한 타박상을 입었지만, 다행히 생명에는 지장이 없습니다."]

경찰은 몇 시간 동안 인근 지역을 샅샅이 수색한 끝에 몇 블록 떨어진 곳에서 범인을 체포했습니다.

[샐리 티얀코/방문객 : "항상 LA 시내를 걸어 다녔고 지금도 맛집 투어 중인데 이렇게 활기가 넘치는 곳에서 그런 일들이 벌어졌다니 안타깝습니다."]

LA 시내에서 이른바 '묻지 마 폭행' 사건이 잇따르면서 주민들은 불안에 떨고 있습니다.

[라이언 지터/LA 주민 : "저번에도 노숙자 한 명이 지팡이로 주민의 머리를 내려친 적이 있었어요. 그때도 큰 문제가 됐었죠. 사건 직후를 목격했는데, 정말 안 좋았습니다."]

올해 초엔 한인타운에서 80대 한인 할머니가 길을 가던 중 한 남성에게 무차별 폭행을 당하는 등 LA에서 '묻지 마 폭행' 사건이 끊이지 않고 있습니다.

로스앤젤레스에서 KBS 뉴스 최동혁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