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밀 재배 농가, 올해 보리 파종 늘어
입력 2018.12.08 (22:15) 수정 2018.12.08 (22:17) 뉴스9(전주)
밀을 재배하다가
올해 보리로 작목을 바꿔 파종한 농민들이 늘어
과잉 생산 우려가 큽니다.
군산, 김제, 고창 등에서
밀을 재배하던 농민들 가운데
밀 재고가 쌓이면서 판로 확보가 어려워지자
올해 보리를 파종한 경우가
크게 늘었습니다.
보리 수요량은
한해 12만 톤 정도지만,
올해 보리 생산량은 15만 천 톤에 달했고
농협 계약재배 물량은
5만 톤에 불과합니다.###
  • 밀 재배 농가, 올해 보리 파종 늘어
    • 입력 2018.12.08 (22:15)
    • 수정 2018.12.08 (22:17)
    뉴스9(전주)
밀을 재배하다가
올해 보리로 작목을 바꿔 파종한 농민들이 늘어
과잉 생산 우려가 큽니다.
군산, 김제, 고창 등에서
밀을 재배하던 농민들 가운데
밀 재고가 쌓이면서 판로 확보가 어려워지자
올해 보리를 파종한 경우가
크게 늘었습니다.
보리 수요량은
한해 12만 톤 정도지만,
올해 보리 생산량은 15만 천 톤에 달했고
농협 계약재배 물량은
5만 톤에 불과합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