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춥다 추워"..내일도 영하권
입력 2018.12.08 (22:46) 수정 2018.12.08 (22:48) 뉴스9(울산)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멘트]
오늘 울산의
아침 기온이 영하 6.6도까지
떨어지면서 맹추위가
기승을 부렸습니다.
올겨울 들어
첫 얼음도 관측됐습니다.
내일도
영하권 추위가 이어지겠습니다.

남미경 기잡니다.

[리포트]
시장 상인들이
잠시 일손을 놓고
너도나도 난로 주위로 모여듭니다.

두툼한 외투에
목도리, 장갑으로 중무장하고,

매서운 바람을 피하기 위한
갖가지 아이디어도
총동원됐습니다.

사정없이 옷깃을 파고도는 한기에
잔뜩 움츠러 든 어깨는
쉬이 펴지질 않습니다.

조수임 시장 상인[인터뷰]
"얼마나 추운데. 나는 또 딴사람보다 더 춥다. 가운데 앉아 있으니. 바람이 확 불어가지고.."

언 몸을 녹이기에는
뜨끈한 어묵 국물이 제격입니다.

박말애 남구 신정동[인터뷰]
"오늘 너무 추워서 지나가다가 따끈한 국물에다 호떡 먹고 싶어서 들어왔습니다. 속이 확 풀립니다."

주말 산책을 나온 시민들,
온몸으로 느끼는 칼바람에
발걸음을 재촉합니다.

강혜영 남구 신정동[인터뷰]
"오랜만에 가족들하고 나왔는데 너무 춥습니다. 너무 추워요. 이제 정말 겨울이 온 것 같습니다."

오늘 울산은
건조주의보가 내려진 가운데
아침 기온이
영하 6.6도까지 떨어졌습니다.

낮 기온도 1도에 머무르면서
올겨울 들어 가장 추웠습니다.

강한 바람에
체감 온도는 영하 10도를 밑돌았고,
올겨울 첫 얼음도 관측됐습니다.

한파는 주말 내내 계속됩니다.

내일 아침
최저기온은 영하 5도,
낮 최고기온은 4도로 예상됩니다.


기상청은 이번 추위가
다음주 월요일까지 이어지다
점차 누그러질 것으로 내다봤습니다.

KBS뉴스 남미경입니다.

  • "춥다 추워"..내일도 영하권
    • 입력 2018.12.08 (22:46)
    • 수정 2018.12.08 (22:48)
    뉴스9(울산)
[앵커멘트]
오늘 울산의
아침 기온이 영하 6.6도까지
떨어지면서 맹추위가
기승을 부렸습니다.
올겨울 들어
첫 얼음도 관측됐습니다.
내일도
영하권 추위가 이어지겠습니다.

남미경 기잡니다.

[리포트]
시장 상인들이
잠시 일손을 놓고
너도나도 난로 주위로 모여듭니다.

두툼한 외투에
목도리, 장갑으로 중무장하고,

매서운 바람을 피하기 위한
갖가지 아이디어도
총동원됐습니다.

사정없이 옷깃을 파고도는 한기에
잔뜩 움츠러 든 어깨는
쉬이 펴지질 않습니다.

조수임 시장 상인[인터뷰]
"얼마나 추운데. 나는 또 딴사람보다 더 춥다. 가운데 앉아 있으니. 바람이 확 불어가지고.."

언 몸을 녹이기에는
뜨끈한 어묵 국물이 제격입니다.

박말애 남구 신정동[인터뷰]
"오늘 너무 추워서 지나가다가 따끈한 국물에다 호떡 먹고 싶어서 들어왔습니다. 속이 확 풀립니다."

주말 산책을 나온 시민들,
온몸으로 느끼는 칼바람에
발걸음을 재촉합니다.

강혜영 남구 신정동[인터뷰]
"오랜만에 가족들하고 나왔는데 너무 춥습니다. 너무 추워요. 이제 정말 겨울이 온 것 같습니다."

오늘 울산은
건조주의보가 내려진 가운데
아침 기온이
영하 6.6도까지 떨어졌습니다.

낮 기온도 1도에 머무르면서
올겨울 들어 가장 추웠습니다.

강한 바람에
체감 온도는 영하 10도를 밑돌았고,
올겨울 첫 얼음도 관측됐습니다.

한파는 주말 내내 계속됩니다.

내일 아침
최저기온은 영하 5도,
낮 최고기온은 4도로 예상됩니다.


기상청은 이번 추위가
다음주 월요일까지 이어지다
점차 누그러질 것으로 내다봤습니다.

KBS뉴스 남미경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