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홍남기 “경제 불안 심리 허물어야…민간 소통 강화”
입력 2018.12.11 (14:10) 수정 2018.12.11 (14:12) 경제
홍남기 “경제 불안 심리 허물어야…민간 소통 강화”
홍남기 신임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경제 불안 심리를 허물기 위해 "민간과 현장의 소통을 강화하겠다"고 밝혔습니다.

홍남기 부총리는 오늘(11일) 정부세종청사에서 열린 취임식에서 "내년 대내외 여건이 더 나빠질 가능성도 염두에 둬야 한다"며, "변화를 이루고 경제 패러다임을 전환하기 위해선 그동안 정부 정책 추진 과정에서 마주쳤던 벽을 허물어야 한다"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홍 부총리는 먼저 경제 불안 심리를 허물어야 한다며, 자신부터 민간과 현장과의 소통을 강화하겠다고 강조했습니다. 그는 "무엇보다 기업이 공정한 규칙 아래에서 자신감을 갖고 투자하고 일자리를 만들도록 해야 한다"며, "이를 위해 정책의 신뢰성과 예측 가능성을 높여야 하고 시장의 의견에 귀 기울여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아울러, 홍 부총리는 "그간 정부에서 수많은 정책을 발표했지만, 국민들이 체감하긴 어려웠다"며, "정책은 현장에서 국민의 삶을 바꾸어 나갈 때 생명력이 있다"고 말했습니다. 그는 "이젠 프레임에 갇힌 정책논쟁에서 벗어나고, 당위성에 매몰된 정책, 알맹이는 없으면서 포장만 바꾸는 정책은 그만해야 한다"고 요구했습니다. 그러면서 홍 부총리는 "시장기능으로 부족하거나 민간의 도전과 혁신을 뒷받침할 수 있는 정책들은 그 속도와 강도를 더 높여야 하고, 최저임금 등과 같이 시장의 기대에 비해 속도가 빨랐던 일부 정책들에 대해서는 적극 보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경제주체 간 이견이 있는 과제는 대화와 타협, 양보와 조율에 의한 사회적 빅딜을 통해 해결하겠다고 덧붙였습니다.

정책 목표의 핵심으로는 혁신성장과 소득주도 성장, 공정경제라는 기조가 잘 녹아 있는‘포용적 성장의 길'이라고 홍 부총리는 제시했습니다.

그는 "국민이 준 책무는 소득과 고용, 분배개선 등 경제활력을 높여 팍팍한 개인의 삶이 보다 나아지게 하고, 불확실한 미래의 불안감을 걷어달라는 것"이라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홍 부총리는 이를 위해 전방위적 경제 활력 제고와 우리 경제의 체질개선, 포용력 강화와 미래에 대비한 투자 등 4가지 과제를 제시하고 흔들림 없이 빠른 속도로 추진해 나가겠다고 밝혔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홍남기 “경제 불안 심리 허물어야…민간 소통 강화”
    • 입력 2018.12.11 (14:10)
    • 수정 2018.12.11 (14:12)
    경제
홍남기 “경제 불안 심리 허물어야…민간 소통 강화”
홍남기 신임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경제 불안 심리를 허물기 위해 "민간과 현장의 소통을 강화하겠다"고 밝혔습니다.

홍남기 부총리는 오늘(11일) 정부세종청사에서 열린 취임식에서 "내년 대내외 여건이 더 나빠질 가능성도 염두에 둬야 한다"며, "변화를 이루고 경제 패러다임을 전환하기 위해선 그동안 정부 정책 추진 과정에서 마주쳤던 벽을 허물어야 한다"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홍 부총리는 먼저 경제 불안 심리를 허물어야 한다며, 자신부터 민간과 현장과의 소통을 강화하겠다고 강조했습니다. 그는 "무엇보다 기업이 공정한 규칙 아래에서 자신감을 갖고 투자하고 일자리를 만들도록 해야 한다"며, "이를 위해 정책의 신뢰성과 예측 가능성을 높여야 하고 시장의 의견에 귀 기울여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아울러, 홍 부총리는 "그간 정부에서 수많은 정책을 발표했지만, 국민들이 체감하긴 어려웠다"며, "정책은 현장에서 국민의 삶을 바꾸어 나갈 때 생명력이 있다"고 말했습니다. 그는 "이젠 프레임에 갇힌 정책논쟁에서 벗어나고, 당위성에 매몰된 정책, 알맹이는 없으면서 포장만 바꾸는 정책은 그만해야 한다"고 요구했습니다. 그러면서 홍 부총리는 "시장기능으로 부족하거나 민간의 도전과 혁신을 뒷받침할 수 있는 정책들은 그 속도와 강도를 더 높여야 하고, 최저임금 등과 같이 시장의 기대에 비해 속도가 빨랐던 일부 정책들에 대해서는 적극 보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경제주체 간 이견이 있는 과제는 대화와 타협, 양보와 조율에 의한 사회적 빅딜을 통해 해결하겠다고 덧붙였습니다.

정책 목표의 핵심으로는 혁신성장과 소득주도 성장, 공정경제라는 기조가 잘 녹아 있는‘포용적 성장의 길'이라고 홍 부총리는 제시했습니다.

그는 "국민이 준 책무는 소득과 고용, 분배개선 등 경제활력을 높여 팍팍한 개인의 삶이 보다 나아지게 하고, 불확실한 미래의 불안감을 걷어달라는 것"이라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홍 부총리는 이를 위해 전방위적 경제 활력 제고와 우리 경제의 체질개선, 포용력 강화와 미래에 대비한 투자 등 4가지 과제를 제시하고 흔들림 없이 빠른 속도로 추진해 나가겠다고 밝혔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