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예고] 끈질긴K, BTS·워너원도 모르는 티켓팅의 진실을 파헤친다
입력 2018.12.12 (12:05) 수정 2018.12.12 (12:06) 문화
동영상영역 시작
[예고] 끈질긴K, BTS·워너원도 모르는 티켓팅의 진실을 파헤친다
동영상영역 끝
티켓 한장으로 엇갈리는 희비, 우리는 '느린 손'을 탓했습니다. 하지만, 치열한 예매 전쟁! 승리의 비법은 따로 있었습니다.

KBS는 '피가 튀는 전쟁 같은 티켓팅' 우리가 '피켓팅'을 할 수밖에 없는 이유를 파헤쳐봤습니다. 오늘 밤, KBS 9시 뉴스 [끈질긴K]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오, 됐다! 나 157번 받았어!"]

["야야, 망했다, 망했다, 이거 2층이라도 해?]

[팬 (음성변조) : "사실 손으로 잡는 것은 거의 불가능해요. (암표상들에게) 티켓을 뺏기는 것 같아서 너무 억울하죠."]

'피가 튀는 전쟁 같은 티켓팅' 우리가 '피켓팅'을 할 수밖에 없는 이유를 끈질긴 K가 파헤쳐 봤습니다.

BTS·워너원도 모르는 티켓팅의 진실 오늘밤 KBS뉴스9 끈질긴 K

제보: 카카오톡 ID KBS 뉴스

이메일 KBS1234@KBS.co.kr

전화 02 781 1234
  • [예고] 끈질긴K, BTS·워너원도 모르는 티켓팅의 진실을 파헤친다
    • 입력 2018.12.12 (12:05)
    • 수정 2018.12.12 (12:06)
    문화
[예고] 끈질긴K, BTS·워너원도 모르는 티켓팅의 진실을 파헤친다
티켓 한장으로 엇갈리는 희비, 우리는 '느린 손'을 탓했습니다. 하지만, 치열한 예매 전쟁! 승리의 비법은 따로 있었습니다.

KBS는 '피가 튀는 전쟁 같은 티켓팅' 우리가 '피켓팅'을 할 수밖에 없는 이유를 파헤쳐봤습니다. 오늘 밤, KBS 9시 뉴스 [끈질긴K]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오, 됐다! 나 157번 받았어!"]

["야야, 망했다, 망했다, 이거 2층이라도 해?]

[팬 (음성변조) : "사실 손으로 잡는 것은 거의 불가능해요. (암표상들에게) 티켓을 뺏기는 것 같아서 너무 억울하죠."]

'피가 튀는 전쟁 같은 티켓팅' 우리가 '피켓팅'을 할 수밖에 없는 이유를 끈질긴 K가 파헤쳐 봤습니다.

BTS·워너원도 모르는 티켓팅의 진실 오늘밤 KBS뉴스9 끈질긴 K

제보: 카카오톡 ID KBS 뉴스

이메일 KBS1234@KBS.co.kr

전화 02 781 1234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