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홍남기 “시장 기대와 달랐던 정책, 현장 목소리 담아 보완”
입력 2018.12.12 (15:33) 수정 2018.12.12 (16:06) 경제
홍남기 “시장 기대와 달랐던 정책, 현장 목소리 담아 보완”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시장 기대와 달랐던 정책은 현장 목소리를 담아 보완하겠다"고 밝혔습니다.

홍 부총리는 오늘(12일) 취임 뒤 처음 열린 경제관계장관회의에서 모두 발언을 통해 "최저임금 인상이나 52시간 근로 등 시장 목소리를 반영해 속도조정이 필요하면 보완하겠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홍 부총리는 2기 경제팀 운영 방향에 대해 "이제까지 1기 경제팀이 설계한 소득주도성장, 혁신성장, 공정경제라는 3축 경제를 유지하되 엄중한 경제 상황을 고려해 경제활력 제고와 우리 경제 체질 개선에 역량을 집중하겠다"며 "경제관계장관회의를 경제활력 대책회의로 한시적으로 대체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이어 그는 "경제 활력의 주역은 민간이며 정부는 민간을 지원하는 서포터"라며 "어느 때보다 현장에서 문제를 해결하는 경제팀이 되겠다"고 말했습니다.

이날 안건으로 올라온 2019년 경제정책방향에 대해서는 ▲ 제도개선을 통한 투자 애로 해소 ▲ 체질개선 및 구조개혁 ▲ 어려운 계층을 위한 포용성 강화 ▲ 미래 도전요인 대응 등 4가지 축으로 정책을 담았다고 설명했습니다.

그는 "전방위 경제활력 제고를 위해 민간과 공공분야를 가리지 않고 계획된 투자들이 조속히 실행, 집행되도록 제도개선과 투자 애로 해소를 위해 노력하겠다"며 "470조 원에 이르는 내년 예산도 역대 최고 수준으로 조기 집행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체질개선과 구조개혁에 대해서는 "핵심 규제의 혁신방안과 신산업 육성 방안, 주력산업 경쟁력 강화 방안, 유망서비스에 대한 집중적인 서비스 활성화 방안 등 우리 산업에 대한 경쟁력 강화와 구조개혁 방안을 배치했다"고 설명했습니다.

이어 "청년, 서민, 자영업자 등 어려운 계층을 위한 포용성을 지속 강화하고 4차산업혁명과 저출산 대책, 본격적인 남북경협에 대비한 방안 등 미래 도전요인 대응 차원에서 선제 투자와 사전 준비하는 정책을 강구했다"고 말했습니다.

이날 회의에서는 중소기업 스마트 제조혁신 방안과 스마트 산업단지 혁신 프로젝트, 자동차 부품산업 활력 제고 방안, 지역 밀착형 생활 사회간접자본(SOC) 방안도 논의됐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홍남기 “시장 기대와 달랐던 정책, 현장 목소리 담아 보완”
    • 입력 2018.12.12 (15:33)
    • 수정 2018.12.12 (16:06)
    경제
홍남기 “시장 기대와 달랐던 정책, 현장 목소리 담아 보완”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시장 기대와 달랐던 정책은 현장 목소리를 담아 보완하겠다"고 밝혔습니다.

홍 부총리는 오늘(12일) 취임 뒤 처음 열린 경제관계장관회의에서 모두 발언을 통해 "최저임금 인상이나 52시간 근로 등 시장 목소리를 반영해 속도조정이 필요하면 보완하겠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홍 부총리는 2기 경제팀 운영 방향에 대해 "이제까지 1기 경제팀이 설계한 소득주도성장, 혁신성장, 공정경제라는 3축 경제를 유지하되 엄중한 경제 상황을 고려해 경제활력 제고와 우리 경제 체질 개선에 역량을 집중하겠다"며 "경제관계장관회의를 경제활력 대책회의로 한시적으로 대체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이어 그는 "경제 활력의 주역은 민간이며 정부는 민간을 지원하는 서포터"라며 "어느 때보다 현장에서 문제를 해결하는 경제팀이 되겠다"고 말했습니다.

이날 안건으로 올라온 2019년 경제정책방향에 대해서는 ▲ 제도개선을 통한 투자 애로 해소 ▲ 체질개선 및 구조개혁 ▲ 어려운 계층을 위한 포용성 강화 ▲ 미래 도전요인 대응 등 4가지 축으로 정책을 담았다고 설명했습니다.

그는 "전방위 경제활력 제고를 위해 민간과 공공분야를 가리지 않고 계획된 투자들이 조속히 실행, 집행되도록 제도개선과 투자 애로 해소를 위해 노력하겠다"며 "470조 원에 이르는 내년 예산도 역대 최고 수준으로 조기 집행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체질개선과 구조개혁에 대해서는 "핵심 규제의 혁신방안과 신산업 육성 방안, 주력산업 경쟁력 강화 방안, 유망서비스에 대한 집중적인 서비스 활성화 방안 등 우리 산업에 대한 경쟁력 강화와 구조개혁 방안을 배치했다"고 설명했습니다.

이어 "청년, 서민, 자영업자 등 어려운 계층을 위한 포용성을 지속 강화하고 4차산업혁명과 저출산 대책, 본격적인 남북경협에 대비한 방안 등 미래 도전요인 대응 차원에서 선제 투자와 사전 준비하는 정책을 강구했다"고 말했습니다.

이날 회의에서는 중소기업 스마트 제조혁신 방안과 스마트 산업단지 혁신 프로젝트, 자동차 부품산업 활력 제고 방안, 지역 밀착형 생활 사회간접자본(SOC) 방안도 논의됐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