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법원행정처, 서기호 소송 개입 정황…“여론전 계획” 문건 작성
입력 2018.12.17 (06:03) 수정 2018.12.17 (07:24) 뉴스광장 1부
동영상영역 시작
법원행정처, 서기호 소송 개입 정황…“여론전 계획” 문건 작성
동영상영역 끝
[앵커]

검찰이 서기호 전 정의당 의원의 판사 재임용 탈락 불복 소송에 양승태 사법부가 개입한 정황이 담긴 문건을 확보했습니다.

비공식적 소송대응팀을 만들고, 언론과 국회에 여론전을 펴야 한다는 내용까지 담겼습니다.

이승재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2012년 9월 법원행정처는 '서기호 소송 관련 검토보고'라는 문건을 작성합니다.

그해 2월 판사 재임용에서 탈락한 서기호 당시 정의당 의원이 낸 행정소송에 대한 대응책이었습니다.

그런데 이 문건엔 공식적인 소송수행팀 외에 비공식적인 소송대응팀을 구성한다고 적혔습니다.

소송하고 관련이 없는 법원행정처 기조실 근무 판사들로 비공식팀을 꾸린겁니다.

또 향후 재판 진행을 단계별로 분석한 뒤 헌법소원이 제기될 경우엔 행정소송을 정지시키는 것이 타당하다고까지 제안합니다.

개별 재판의 정지 여부는 해당 재판부만 결정할 수 있는데 이걸 행정처가 계획하고 있었다는 얘깁니다.

이 뿐만 아니라 언론과 국회에 여론전까지 계획했습니다.

국회 법사위 위원 신분으로 법원에 소송을 내는 건 부당하다, 다시 법관에 복귀할 의사도 없으면서 소송을 계속 하는 이유를 모르겠다는 여론을 조성해야 한다, 그러면서 비공식적으로 진행해야 한다고까지 적었습니다.

법원행정처도 이 행위가 부적절하다는 걸 명백히 알고 있었다는 겁니다.

검찰은 또 서 전 의원에 대한 재임용 여부가 결정되기도 전에 행정처에선 재임용 탈락을 기정사실화한 문건도 확보했습니다.

[서기호/전 정의당 의원 : "그때는 심증으로만 느꼈던 것이 이번에 물증으로 확인됐다는 점에서 좀 참담하다는 생각이 들고요."]

검찰은 어제 서 전 의원을 재소환해 재임용 탈락 당시 정황에 대해 진술을 확보했습니다.

KBS 뉴스 이승재입니다.
  • 법원행정처, 서기호 소송 개입 정황…“여론전 계획” 문건 작성
    • 입력 2018.12.17 (06:03)
    • 수정 2018.12.17 (07:24)
    뉴스광장 1부
법원행정처, 서기호 소송 개입 정황…“여론전 계획” 문건 작성
[앵커]

검찰이 서기호 전 정의당 의원의 판사 재임용 탈락 불복 소송에 양승태 사법부가 개입한 정황이 담긴 문건을 확보했습니다.

비공식적 소송대응팀을 만들고, 언론과 국회에 여론전을 펴야 한다는 내용까지 담겼습니다.

이승재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2012년 9월 법원행정처는 '서기호 소송 관련 검토보고'라는 문건을 작성합니다.

그해 2월 판사 재임용에서 탈락한 서기호 당시 정의당 의원이 낸 행정소송에 대한 대응책이었습니다.

그런데 이 문건엔 공식적인 소송수행팀 외에 비공식적인 소송대응팀을 구성한다고 적혔습니다.

소송하고 관련이 없는 법원행정처 기조실 근무 판사들로 비공식팀을 꾸린겁니다.

또 향후 재판 진행을 단계별로 분석한 뒤 헌법소원이 제기될 경우엔 행정소송을 정지시키는 것이 타당하다고까지 제안합니다.

개별 재판의 정지 여부는 해당 재판부만 결정할 수 있는데 이걸 행정처가 계획하고 있었다는 얘깁니다.

이 뿐만 아니라 언론과 국회에 여론전까지 계획했습니다.

국회 법사위 위원 신분으로 법원에 소송을 내는 건 부당하다, 다시 법관에 복귀할 의사도 없으면서 소송을 계속 하는 이유를 모르겠다는 여론을 조성해야 한다, 그러면서 비공식적으로 진행해야 한다고까지 적었습니다.

법원행정처도 이 행위가 부적절하다는 걸 명백히 알고 있었다는 겁니다.

검찰은 또 서 전 의원에 대한 재임용 여부가 결정되기도 전에 행정처에선 재임용 탈락을 기정사실화한 문건도 확보했습니다.

[서기호/전 정의당 의원 : "그때는 심증으로만 느꼈던 것이 이번에 물증으로 확인됐다는 점에서 좀 참담하다는 생각이 들고요."]

검찰은 어제 서 전 의원을 재소환해 재임용 탈락 당시 정황에 대해 진술을 확보했습니다.

KBS 뉴스 이승재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