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초중고 감사 결과 공개…징계·지적 등 사립이 공립 2배
입력 2018.12.17 (12:06) 수정 2018.12.17 (12:37) 뉴스 12
동영상영역 시작
초중고 감사 결과 공개…징계·지적 등 사립이 공립 2배
동영상영역 끝
[앵커]

전국 초·중·고교의 학사운영이나 회계 등과 관련해 감사결과가 공개됐습니다.

사립학교가 공립학교보다 징계와 지적을 받은 건수가 2배 이상 많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금액을 따졌을 때도 사립이 공립보다 8배 많았습니다.

보도에 이호준 기자입니다.

[리포트]

사립 초중고가 공립학교보다 징계와 지적 건수가 2배 이상 많은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교육부가 전국 초중고 만 3백여개 학교를 감사한 결과, 지적은 총 3만 천여 건, 처분은 8만 3천여 건으로 집계됐습니다.

징계건수만 따져보면, 사립학교는 276건, 공립학교는 124건으로 사립학교가 2배 이상이었습니다.

학교수로 볼때 공립학교가 87%, 사립학교가 13%인 점을 감안하면 사립학교의 징계가 공립학교의 10배 이상 많이 받은 셈입니다.

징계 내용은 예산과 회계에 관한 것이 가장 많았고, 인사와 복무, 교무와 학사 순입니다.

재정 운영에서 문제가 돼 조치된 금액은 사립학교가 평균 570만 원, 공립학교가 평균 66만 원으로 사립이 8배 이상 많았습니다.

이에따라 정부는 회계 투명성을 높이기 위해 내년부터 학교 지출내역을 전자자금이체를 의무적으로 사용하고, 차세대 에듀파인도 내후년부터 도입할 계획입니다.

학생평가와 학생기록부도 제도를 개선하기로 했습니다.

수행평가는 과제형 대신 정규 수업시간에 하는 것을 원칙으로 하기로 했습니다

또, 중복 수상 논란이 있는 교과 우수상 수상 경력은 학생부에 기재하지 않는 방안을 검토할 예정입니다.

이와 함께, 학생부 관리를 강화하기 위해 내년부터 수정한 이력을 졸업 후 5년간 보관하게 할 방침입니다.

KBS 뉴스 이호준입니다.
  • 초중고 감사 결과 공개…징계·지적 등 사립이 공립 2배
    • 입력 2018.12.17 (12:06)
    • 수정 2018.12.17 (12:37)
    뉴스 12
초중고 감사 결과 공개…징계·지적 등 사립이 공립 2배
[앵커]

전국 초·중·고교의 학사운영이나 회계 등과 관련해 감사결과가 공개됐습니다.

사립학교가 공립학교보다 징계와 지적을 받은 건수가 2배 이상 많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금액을 따졌을 때도 사립이 공립보다 8배 많았습니다.

보도에 이호준 기자입니다.

[리포트]

사립 초중고가 공립학교보다 징계와 지적 건수가 2배 이상 많은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교육부가 전국 초중고 만 3백여개 학교를 감사한 결과, 지적은 총 3만 천여 건, 처분은 8만 3천여 건으로 집계됐습니다.

징계건수만 따져보면, 사립학교는 276건, 공립학교는 124건으로 사립학교가 2배 이상이었습니다.

학교수로 볼때 공립학교가 87%, 사립학교가 13%인 점을 감안하면 사립학교의 징계가 공립학교의 10배 이상 많이 받은 셈입니다.

징계 내용은 예산과 회계에 관한 것이 가장 많았고, 인사와 복무, 교무와 학사 순입니다.

재정 운영에서 문제가 돼 조치된 금액은 사립학교가 평균 570만 원, 공립학교가 평균 66만 원으로 사립이 8배 이상 많았습니다.

이에따라 정부는 회계 투명성을 높이기 위해 내년부터 학교 지출내역을 전자자금이체를 의무적으로 사용하고, 차세대 에듀파인도 내후년부터 도입할 계획입니다.

학생평가와 학생기록부도 제도를 개선하기로 했습니다.

수행평가는 과제형 대신 정규 수업시간에 하는 것을 원칙으로 하기로 했습니다

또, 중복 수상 논란이 있는 교과 우수상 수상 경력은 학생부에 기재하지 않는 방안을 검토할 예정입니다.

이와 함께, 학생부 관리를 강화하기 위해 내년부터 수정한 이력을 졸업 후 5년간 보관하게 할 방침입니다.

KBS 뉴스 이호준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12 전체보기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