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문화광장] 그리스 방송서 한국 아이돌 외모 비하 논란
입력 2019.01.08 (06:53) 수정 2019.01.08 (07:02)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그리스의 한 방송 프로그램 진행자가 한국 아이돌 가수들의 외모를 비하해 인종차별 논란으로 번지고 있습니다.

공개된 영상에 의하면 그리스의 한 TV 프로그램이 지난 4일, 해외 매체가 발표한 '2018 세계에서 가장 잘 생긴 100인'에 대해 다뤘습니다.

그런데 이 과정에서 진행자가 방탄소년단 정국과 뷔, 엑소의 세훈, 워너원 출신 강다니엘 등 순위권에 든 한국 가수들의 사진을 보며 순위가 잘못된 것 같다는 등 부적절한 발언을 쏟아냈습니다.

또 중국인과 한국인의 외모를 묘사하는 등 인종차별이 의심되는 발언도 서슴치 않은 걸로 알려졌습니다.

그러자 영상을 본 각국 케이팝 팬들은 즉각 프로그램 측에 사과를 요구했고 결국 진행자는 자신의 SNS에 사과문을 올렸지만 논란은 가라앉질 않고 있습니다.
  • [문화광장] 그리스 방송서 한국 아이돌 외모 비하 논란
    • 입력 2019-01-08 06:58:01
    • 수정2019-01-08 07:02:18
    뉴스광장 1부
그리스의 한 방송 프로그램 진행자가 한국 아이돌 가수들의 외모를 비하해 인종차별 논란으로 번지고 있습니다.

공개된 영상에 의하면 그리스의 한 TV 프로그램이 지난 4일, 해외 매체가 발표한 '2018 세계에서 가장 잘 생긴 100인'에 대해 다뤘습니다.

그런데 이 과정에서 진행자가 방탄소년단 정국과 뷔, 엑소의 세훈, 워너원 출신 강다니엘 등 순위권에 든 한국 가수들의 사진을 보며 순위가 잘못된 것 같다는 등 부적절한 발언을 쏟아냈습니다.

또 중국인과 한국인의 외모를 묘사하는 등 인종차별이 의심되는 발언도 서슴치 않은 걸로 알려졌습니다.

그러자 영상을 본 각국 케이팝 팬들은 즉각 프로그램 측에 사과를 요구했고 결국 진행자는 자신의 SNS에 사과문을 올렸지만 논란은 가라앉질 않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