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시베리아 바이칼 호수의 겨울 수영
입력 2019.01.14 (09:48) 수정 2019.01.14 (09:53) 930뉴스
동영상영역 시작
시베리아 바이칼 호수의 겨울 수영
동영상영역 끝
러시아 시베리아 남동쪽에 위치한 바이칼 호수.

세계에서 가장 오래되고 가장 깊은 호수로도 유명한데요.

혹한의 날씨에 호수 주변은 모두 이렇게 하얗게 꽁꽁 얼어붙었습니다.

호수에도 얼음이 둥둥 떠다닙니다.

그런데 이 추운 날씨에 거침없이 물속에 뛰어드는 사람들이 있습니다.

겨울 수영을 즐기기 위해 일부러 이 바이칼 호수로 러시아 전역에서 찾아온 겁니다.

심지어 어린이들과 여성이 절반을 차지하고 있습니다.

지켜보기만 해도 한기가 들 정도지만 정작 수영을 하는 사람들은 추위를 모릅니다.

["오늘 날씨가 끝내주네요. 수영이 아주 재미있었어요."]

요즘 이 지역의 기온은 영하 20도 안팎.

수온은 영상 0.5도로 오히려 물속이 따뜻하다고는 하지만 그래도 이런 날씨에 수영을 할 생각을 하는 것 자체가 대단합니다.

["겨울 수영을 늘 해보고 싶었는데 일단 시작하고 나니 3년째 하게 됐네요. 서서히 과하지 않게 하면 즐기게 될 겁니다."]

사람들은 지금 이 정도 기온이면 1월 날씨로는 봄날이나 마찬가지라며 겨울 수영을 만끽하고 있습니다.
  • 시베리아 바이칼 호수의 겨울 수영
    • 입력 2019.01.14 (09:48)
    • 수정 2019.01.14 (09:53)
    930뉴스
시베리아 바이칼 호수의 겨울 수영
러시아 시베리아 남동쪽에 위치한 바이칼 호수.

세계에서 가장 오래되고 가장 깊은 호수로도 유명한데요.

혹한의 날씨에 호수 주변은 모두 이렇게 하얗게 꽁꽁 얼어붙었습니다.

호수에도 얼음이 둥둥 떠다닙니다.

그런데 이 추운 날씨에 거침없이 물속에 뛰어드는 사람들이 있습니다.

겨울 수영을 즐기기 위해 일부러 이 바이칼 호수로 러시아 전역에서 찾아온 겁니다.

심지어 어린이들과 여성이 절반을 차지하고 있습니다.

지켜보기만 해도 한기가 들 정도지만 정작 수영을 하는 사람들은 추위를 모릅니다.

["오늘 날씨가 끝내주네요. 수영이 아주 재미있었어요."]

요즘 이 지역의 기온은 영하 20도 안팎.

수온은 영상 0.5도로 오히려 물속이 따뜻하다고는 하지만 그래도 이런 날씨에 수영을 할 생각을 하는 것 자체가 대단합니다.

["겨울 수영을 늘 해보고 싶었는데 일단 시작하고 나니 3년째 하게 됐네요. 서서히 과하지 않게 하면 즐기게 될 겁니다."]

사람들은 지금 이 정도 기온이면 1월 날씨로는 봄날이나 마찬가지라며 겨울 수영을 만끽하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930뉴스 전체보기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