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용호 “민주당 복당 불허 결정 수용…성찰하는 계기로 삼겠다”
입력 2019.01.14 (11:00) 수정 2019.01.14 (11:03) 정치
이용호 “민주당 복당 불허 결정 수용…성찰하는 계기로 삼겠다”
더불어민주당이 복당을 불허한 데 대해, 무소속 이용호 의원은 "제 자신을 더 성찰하는 계기로 삼겠다"면서 결정을 받아들인다는 입장을 밝혔습니다.

이용호 의원은 오늘(14일)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정치를 새로 시작한다는 각오로 언행을 무겁게 하겠다"면서 이같이 말했습니다.

이 의원은 "(민주당 복당 신청을) 응원하고 환영해주신 남원·임실·순창 지역 구민, 당원들이 입었을 상처에 안타깝다"면서 "죄송하다는 말씀을 드린다"고 덧붙였습니다.

민주당 당규에 따르면, 당원자격심사위원회가 내린 이 의원의 복당과 무소속 손금주 의원의 입당 불허 결정에 대해 두 의원은 이의신청을 할 수 없으며, 6개월이 경과한 뒤에 다시 신청할 수 있습니다.
  • 이용호 “민주당 복당 불허 결정 수용…성찰하는 계기로 삼겠다”
    • 입력 2019.01.14 (11:00)
    • 수정 2019.01.14 (11:03)
    정치
이용호 “민주당 복당 불허 결정 수용…성찰하는 계기로 삼겠다”
더불어민주당이 복당을 불허한 데 대해, 무소속 이용호 의원은 "제 자신을 더 성찰하는 계기로 삼겠다"면서 결정을 받아들인다는 입장을 밝혔습니다.

이용호 의원은 오늘(14일)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정치를 새로 시작한다는 각오로 언행을 무겁게 하겠다"면서 이같이 말했습니다.

이 의원은 "(민주당 복당 신청을) 응원하고 환영해주신 남원·임실·순창 지역 구민, 당원들이 입었을 상처에 안타깝다"면서 "죄송하다는 말씀을 드린다"고 덧붙였습니다.

민주당 당규에 따르면, 당원자격심사위원회가 내린 이 의원의 복당과 무소속 손금주 의원의 입당 불허 결정에 대해 두 의원은 이의신청을 할 수 없으며, 6개월이 경과한 뒤에 다시 신청할 수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