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파티마병원 직원 92명 자가 격리 조치
입력 2019.01.14 (11:35) 지역뉴스(대구)
대구 파티마병원이
홍역 항체가 없는 직원들에 대한
격리조치를 확대했습니다.
파티마병원은
전체 직원 가운데
홍역 항체가 없는 직원이 230명으로,
이 가운데 홍역 확진자와 직접 접촉한
92명을 업무에서 배제하고
자가 격리했다고 설명했습니다.
병원 측은 홍역 확산 동향을 살펴본 뒤
운영이 중단된 응급실 등의
재가동 여부를 결정할 계획입니다.(끝)
  • 파티마병원 직원 92명 자가 격리 조치
    • 입력 2019.01.14 (11:35)
    지역뉴스(대구)
대구 파티마병원이
홍역 항체가 없는 직원들에 대한
격리조치를 확대했습니다.
파티마병원은
전체 직원 가운데
홍역 항체가 없는 직원이 230명으로,
이 가운데 홍역 확진자와 직접 접촉한
92명을 업무에서 배제하고
자가 격리했다고 설명했습니다.
병원 측은 홍역 확산 동향을 살펴본 뒤
운영이 중단된 응급실 등의
재가동 여부를 결정할 계획입니다.(끝)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