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제보영상] 천안 420실 규모 호텔서 화재…외벽에 매달린 투숙객
입력 2019.01.14 (17:28) 수정 2019.01.14 (23:05) 케이야
동영상영역 시작
[제보영상] 천안 420실 규모 호텔서 화재…외벽에 매달린 투숙객
동영상영역 끝
14일 오후 4시 56분쯤 충남 천안시 쌍용동 라마다 앙코르 호텔에서 화재가 발생해 소방당국이 진화에 나섰습니다.

불이 난 곳은 지상 21층, 객실 420실 규모의 비즈니스호텔로 지난해 9월 문을 열었습니다.

소방당국은 오후 8시 7분쯤 큰 불길을 잡은 데 이어 화재 발생 4시간 만인 오후 8시 46분쯤 완전히 진화했습니다. 그러나 화재 진압 과정에서 호텔 직원 김모(53) 씨가 숨진 채 발견됐습니다.

또 대피 과정에서 투숙객과 직원 15명이 연기를 마셔 병원으로 옮겨졌고, 화재 진압에 나선 소방대원 4명도 연기를 흡입해 병원에서 치료받고 있습니다. 부상자 19명 가운데 3명은 중상으로, 중상자 중 일부는 의식이 없는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투숙객으로 보이는 일부 사람들이 불길을 피해 외벽에 매달린 위험천만한 모습이 영상에 담겼는데요.

제보로 들어온 현장 모습, 영상으로 보시죠.

[시청자 제보 : 권오진]
  • [제보영상] 천안 420실 규모 호텔서 화재…외벽에 매달린 투숙객
    • 입력 2019.01.14 (17:28)
    • 수정 2019.01.14 (23:05)
    케이야
[제보영상] 천안 420실 규모 호텔서 화재…외벽에 매달린 투숙객
14일 오후 4시 56분쯤 충남 천안시 쌍용동 라마다 앙코르 호텔에서 화재가 발생해 소방당국이 진화에 나섰습니다.

불이 난 곳은 지상 21층, 객실 420실 규모의 비즈니스호텔로 지난해 9월 문을 열었습니다.

소방당국은 오후 8시 7분쯤 큰 불길을 잡은 데 이어 화재 발생 4시간 만인 오후 8시 46분쯤 완전히 진화했습니다. 그러나 화재 진압 과정에서 호텔 직원 김모(53) 씨가 숨진 채 발견됐습니다.

또 대피 과정에서 투숙객과 직원 15명이 연기를 마셔 병원으로 옮겨졌고, 화재 진압에 나선 소방대원 4명도 연기를 흡입해 병원에서 치료받고 있습니다. 부상자 19명 가운데 3명은 중상으로, 중상자 중 일부는 의식이 없는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투숙객으로 보이는 일부 사람들이 불길을 피해 외벽에 매달린 위험천만한 모습이 영상에 담겼는데요.

제보로 들어온 현장 모습, 영상으로 보시죠.

[시청자 제보 : 권오진]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