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세월호 생존자·가족에게 위자료와 배상금 지급"
입력 2019.01.14 (21:51) 수정 2019.01.14 (21:54) 지역뉴스(제주)
수원지방법원 안산지원 제1 민사부는
세월호 생존자 20명과 가족 등 76명이
국가와 청해진 해운을 상대로 낸
손해배상청구 소송에서
생존자 본인 1명당 위자료 8천만 원을 지급하는 등
원고 일부 승소 판결했습니다.
원고 76명 가운데는
제주에 주소를 둔 2명이 포함된 가운데
재판부는
세월호 사고 수습 과정을 소홀히 한
국가의 배상 책임이 있다며
학생 생존자 가족의 경우 4백만 원에서 천6백만 원,
일반인 생존자의 가족에게는
2백만 원에서 3천2백만 원을 배상하라고
판시했습니다.
  • "세월호 생존자·가족에게 위자료와 배상금 지급"
    • 입력 2019.01.14 (21:51)
    • 수정 2019.01.14 (21:54)
    지역뉴스(제주)
수원지방법원 안산지원 제1 민사부는
세월호 생존자 20명과 가족 등 76명이
국가와 청해진 해운을 상대로 낸
손해배상청구 소송에서
생존자 본인 1명당 위자료 8천만 원을 지급하는 등
원고 일부 승소 판결했습니다.
원고 76명 가운데는
제주에 주소를 둔 2명이 포함된 가운데
재판부는
세월호 사고 수습 과정을 소홀히 한
국가의 배상 책임이 있다며
학생 생존자 가족의 경우 4백만 원에서 천6백만 원,
일반인 생존자의 가족에게는
2백만 원에서 3천2백만 원을 배상하라고
판시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