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기초수급비 달라" 면사무소서 분신 소동 60대 징역형
입력 2019.01.14 (16:00) 지역뉴스(청주)
기초생활수급비 지급이 중단되자
면사무소를 찾아가
분신 소동을 벌인 60대에게
징역형이 선고됐습니다.
청주지방법원은
특수공무집행방해 혐의로 불구속기소 된
65살 A씨에게
징역 8개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하고
보호관찰을 명령했습니다.
A씨는 지난해 6월,
기초생활수급비 지급이 중단된 것에 불만을 품고
청주시 상당구의 한 면사무소를 찾아가
자신의 몸에 인화물질을 뿌리고 불을 붙이겠다며
공무원들을 위협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습니다.
  • "기초수급비 달라" 면사무소서 분신 소동 60대 징역형
    • 입력 2019.01.14 (16:00)
    지역뉴스(청주)
기초생활수급비 지급이 중단되자
면사무소를 찾아가
분신 소동을 벌인 60대에게
징역형이 선고됐습니다.
청주지방법원은
특수공무집행방해 혐의로 불구속기소 된
65살 A씨에게
징역 8개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하고
보호관찰을 명령했습니다.
A씨는 지난해 6월,
기초생활수급비 지급이 중단된 것에 불만을 품고
청주시 상당구의 한 면사무소를 찾아가
자신의 몸에 인화물질을 뿌리고 불을 붙이겠다며
공무원들을 위협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