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기초수급비 달라" 면사무소서 분신 소동 60대 징역형
입력 2019.01.14 (16:00) 지역뉴스(청주)
기초생활수급비 지급이 중단되자
면사무소를 찾아가
분신 소동을 벌인 60대에게
징역형이 선고됐습니다.
청주지방법원은
특수공무집행방해 혐의로 불구속기소 된
65살 A씨에게
징역 8개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하고
보호관찰을 명령했습니다.
A씨는 지난해 6월,
기초생활수급비 지급이 중단된 것에 불만을 품고
청주시 상당구의 한 면사무소를 찾아가
자신의 몸에 인화물질을 뿌리고 불을 붙이겠다며
공무원들을 위협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습니다.
  • "기초수급비 달라" 면사무소서 분신 소동 60대 징역형
    • 입력 2019.01.14 (16:00)
    지역뉴스(청주)
기초생활수급비 지급이 중단되자
면사무소를 찾아가
분신 소동을 벌인 60대에게
징역형이 선고됐습니다.
청주지방법원은
특수공무집행방해 혐의로 불구속기소 된
65살 A씨에게
징역 8개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하고
보호관찰을 명령했습니다.
A씨는 지난해 6월,
기초생활수급비 지급이 중단된 것에 불만을 품고
청주시 상당구의 한 면사무소를 찾아가
자신의 몸에 인화물질을 뿌리고 불을 붙이겠다며
공무원들을 위협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