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생활 밀착형 행정 구현"…행정에도 빅데이터
입력 2019.01.14 (15:10) 지역뉴스(청주)
[앵커멘트]
얼마 전,
쇼셜 미디어
빅 데이터 분석을 통해,
분야별 충북의
대표 이미지 보도해드렸죠.
이 같은 빅 데이터 정보는
자치단체가
새로운 정책을 만드는데도
유익한 자료가 되고 있습니다.

이만영 기잡니다.

[리포트]

한 해 관광객
천만 명 시대를 연 단양군.

전체 누적 관광객 수는
쉽게 알 수 있지만,
정작 언제, 어느 지역에서 왔는지,
또, 무엇을 선호하는지는
전혀 알 수 없습니다.
--------
유동인구가 적은 주중,
당일치기 여행길에 나선
서울시 송파구의 4, 50대 주민.

편안한 주말,
부담 없이 나들이를 즐기는
강원도 원주시에 4, 50대.

충청북도가
외부 전문기관에
빅 데이터 분석을 의뢰해,
정형화한 충북 관광객의 모습입니다.

분석 결과 충북은,
관광 테마가 부족하고
사통팔달 편리한 교통망 덕분에
오히려 숙박업 매출이 부진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전화] 한국지역정보개발원[녹취]
"충북 지역이 다른 지역보다 숙박에 관련된 부분이 조금 떨어지는 부분이 있었는데, 아마 이 부분이 당일 교통 편리성으로 인해서 당일 여행객들이 많은 것으로 추정됨에 따라"

충청북도는 이 밖에
지방세 체납자의 신용 정보를 분석해,
압류 우선순위를 정하는 등
빅 데이터를 행정에 접목하는 움직임이
활발해지고 있습니다.

충청북도는
지난해 제정한 조례에서
빅데이터 책임관 제도를 운용하고,
빅데이터 분석을
도정에 반영할 수 있도록,
빅데이터 센터 설립을 명시했습니다.

좀 더 세밀한 정책 수립으로
피부에 와 닿는, 생활 밀착형 행정을
구현하기 위해섭니다.

원길연/충청북도 공공정보팀장[인터뷰]

'21세기 원유'라
주목받고 있는 빅 데이터,
추정하고 추산하며
어림잡아 추진됐던
행정의 간극을 채워주고 있습니다.

KBS 뉴스 이만영입니다.
  • "생활 밀착형 행정 구현"…행정에도 빅데이터
    • 입력 2019.01.14 (15:10)
    지역뉴스(청주)
[앵커멘트]
얼마 전,
쇼셜 미디어
빅 데이터 분석을 통해,
분야별 충북의
대표 이미지 보도해드렸죠.
이 같은 빅 데이터 정보는
자치단체가
새로운 정책을 만드는데도
유익한 자료가 되고 있습니다.

이만영 기잡니다.

[리포트]

한 해 관광객
천만 명 시대를 연 단양군.

전체 누적 관광객 수는
쉽게 알 수 있지만,
정작 언제, 어느 지역에서 왔는지,
또, 무엇을 선호하는지는
전혀 알 수 없습니다.
--------
유동인구가 적은 주중,
당일치기 여행길에 나선
서울시 송파구의 4, 50대 주민.

편안한 주말,
부담 없이 나들이를 즐기는
강원도 원주시에 4, 50대.

충청북도가
외부 전문기관에
빅 데이터 분석을 의뢰해,
정형화한 충북 관광객의 모습입니다.

분석 결과 충북은,
관광 테마가 부족하고
사통팔달 편리한 교통망 덕분에
오히려 숙박업 매출이 부진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전화] 한국지역정보개발원[녹취]
"충북 지역이 다른 지역보다 숙박에 관련된 부분이 조금 떨어지는 부분이 있었는데, 아마 이 부분이 당일 교통 편리성으로 인해서 당일 여행객들이 많은 것으로 추정됨에 따라"

충청북도는 이 밖에
지방세 체납자의 신용 정보를 분석해,
압류 우선순위를 정하는 등
빅 데이터를 행정에 접목하는 움직임이
활발해지고 있습니다.

충청북도는
지난해 제정한 조례에서
빅데이터 책임관 제도를 운용하고,
빅데이터 분석을
도정에 반영할 수 있도록,
빅데이터 센터 설립을 명시했습니다.

좀 더 세밀한 정책 수립으로
피부에 와 닿는, 생활 밀착형 행정을
구현하기 위해섭니다.

원길연/충청북도 공공정보팀장[인터뷰]

'21세기 원유'라
주목받고 있는 빅 데이터,
추정하고 추산하며
어림잡아 추진됐던
행정의 간극을 채워주고 있습니다.

KBS 뉴스 이만영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