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심석희 만난 적도 없다더니…이기흥 체육회장 ‘거짓말 논란’
입력 2019.01.21 (21:05) 수정 2019.01.21 (21:50) 뉴스 9
동영상영역 시작
심석희 만난 적도 없다더니…이기흥 체육회장 ‘거짓말 논란’
동영상영역 끝
[앵커]

그런데 오늘(21일) 기자회견장에서 의외의 사실이 확인됐습니다.

이기흥 대한체육회장이 심석희 선수가 있는 자리에서, 가해자인 조재범 코치를 복귀시키겠다고 말한 사실이 확인된 것입니다.

전명규 전 부회장이 기자들의 질문에 이렇게 말해버린겁니다.

이기흥 회장은 부인해왔는데, 또 다른 파문이 예상됩니다.

박주미 기자입니다.

[리포트]

심석희 선수 측은 이기흥 대한체육회장이 폭행 피해자인 심석희 선수에게 가해자인 조재범 코치를 복귀하게 해 주겠다고 말해 2차 충격을 받았다고 밝혔습니다.

평창 올림픽 기간 중 전명규 전 부회장과 함께 있던 자리였다고 구체적으로 주장했습니다.

대한체육회는 강하게 부인했습니다.

평창 올림픽 기간은 물론 전후로도 만난 사실조차 없다고 주장했습니다.

그러나 당시 현장에 있었던 전명규 전 빙상연맹 부회장은 평창 올림픽 기간 중 만났고 이회장의 발언도 있었다고 증언했습니다.

[전명규/전 빙상연맹 부회장 : "(대한체육회 이기흥 회장이 조재범 전 코치를 살려주겠다고 말한 것은 사실입니까?) 제가 정확하게 기억은 나지 않습니다만 그런 유사한 이야기를 해서 제가 석희에게 회장님이 보고를 잘못 받으신것 같다 너 저기에 신경쓰지말고 시합에 전념해라 라고 한 적이 있습니다. 그런 유사한 내용인 것은 맞는 것 같습니다."]

대한체육회는 즉각 입장을 바꿨습니다.

만남 자체를 부인했던 지난 입장과 달리 이번엔 만났지만 발언은 하지 않았다고 밝혔습니다.

이기흥 회장은 연락이 닿지 않았습니다.

폭력 피해자를 보호해야 할 체육회장의 부적절한 언행과 거짓말 논란은 또 다른 파문을 예고하고있습니다.

KBS 뉴스 박주미입니다.
  • 심석희 만난 적도 없다더니…이기흥 체육회장 ‘거짓말 논란’
    • 입력 2019.01.21 (21:05)
    • 수정 2019.01.21 (21:50)
    뉴스 9
심석희 만난 적도 없다더니…이기흥 체육회장 ‘거짓말 논란’
[앵커]

그런데 오늘(21일) 기자회견장에서 의외의 사실이 확인됐습니다.

이기흥 대한체육회장이 심석희 선수가 있는 자리에서, 가해자인 조재범 코치를 복귀시키겠다고 말한 사실이 확인된 것입니다.

전명규 전 부회장이 기자들의 질문에 이렇게 말해버린겁니다.

이기흥 회장은 부인해왔는데, 또 다른 파문이 예상됩니다.

박주미 기자입니다.

[리포트]

심석희 선수 측은 이기흥 대한체육회장이 폭행 피해자인 심석희 선수에게 가해자인 조재범 코치를 복귀하게 해 주겠다고 말해 2차 충격을 받았다고 밝혔습니다.

평창 올림픽 기간 중 전명규 전 부회장과 함께 있던 자리였다고 구체적으로 주장했습니다.

대한체육회는 강하게 부인했습니다.

평창 올림픽 기간은 물론 전후로도 만난 사실조차 없다고 주장했습니다.

그러나 당시 현장에 있었던 전명규 전 빙상연맹 부회장은 평창 올림픽 기간 중 만났고 이회장의 발언도 있었다고 증언했습니다.

[전명규/전 빙상연맹 부회장 : "(대한체육회 이기흥 회장이 조재범 전 코치를 살려주겠다고 말한 것은 사실입니까?) 제가 정확하게 기억은 나지 않습니다만 그런 유사한 이야기를 해서 제가 석희에게 회장님이 보고를 잘못 받으신것 같다 너 저기에 신경쓰지말고 시합에 전념해라 라고 한 적이 있습니다. 그런 유사한 내용인 것은 맞는 것 같습니다."]

대한체육회는 즉각 입장을 바꿨습니다.

만남 자체를 부인했던 지난 입장과 달리 이번엔 만났지만 발언은 하지 않았다고 밝혔습니다.

이기흥 회장은 연락이 닿지 않았습니다.

폭력 피해자를 보호해야 할 체육회장의 부적절한 언행과 거짓말 논란은 또 다른 파문을 예고하고있습니다.

KBS 뉴스 박주미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