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한반도, 평화로 가는 길
북미 실무협상 종료…“협상단, 삼시세끼 함께 해”
입력 2019.01.22 (06:01) 수정 2019.01.22 (21:45) 뉴스광장 1부
동영상영역 시작
북미 실무협상 종료…“협상단, 삼시세끼 함께 해”
동영상영역 끝
[앵커]

스웨덴에서 2박 3일간 열린 북미간 실무협상이 종료됐습니다.

남북미 협상단은 하루 세끼 식사를 같이 하며 현안을 집중 토의했는데, 2차 북미정상회담 전 후속 협상에도 합의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스톡홀름에서 유광석 특파원입니다.

[리포트]

스티브 비건 미국 특별대표 일행 차량이 회의장 밖으로 빠져나옵니다.

2시간 뒤 최선희 북한 외무성 부상 일행도 회의장을 떠났습니다.

2박 3일, 약 40시간에 걸친 북미간 합숙 실무협상이 종료됐습니다.

스웨덴 주재 북한대사관으로 복귀한 최선희 부상은 회의 결과를 묻는 질문에 여전히 침묵했습니다.

[최선희/북한 외무성 부상 : "(회의 결과 어땠습니까? 성과가 있었습니까?) ......"]

북미는 1차 정상회담 합의사항의 이행계획, 즉, 북한의 비핵화와 한반도 평화체제 구축 방안 등에 대해 집중 토론을 벌였습니다.

협상 과정을 잘 아는 외교소식통은 남북미 협상단이 2박 3일간 삼시세끼를 모두 함께 하며, 매우 화기애애한 분위기에서 회의를 진행했다고 말했습니다.

여러 현안에 대한 폭넓고 허심탄회한 대화가 이뤄진 것으로 관측됩니다.

다음달 말로 예정된 2차 북미정상회담 전까지 추가 협상 개최에도 합의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우리 대표단도 양자, 삼자회동 등 다양한 형태의 회의에 참여하며 적극적 중재 역할을 한 것으로 보입니다.

스웨덴 외교부 장관과 차관도 첫날 만찬과 회의에 여러 차례 참석하며 대화 분위기를 조성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스웨덴 외교부는 이번 실무 협상이 건설적으로 진행됐다고 밝혔습니다.

최 부상과 비건 대표 간 첫 실무협상이 긍정적으로 마무리됨에 따라 향후 협상도 탄력을 받을 것으로 예상됩니다.

스톡홀름에서 KBS 뉴스 유광석입니다.
  • 북미 실무협상 종료…“협상단, 삼시세끼 함께 해”
    • 입력 2019.01.22 (06:01)
    • 수정 2019.01.22 (21:45)
    뉴스광장 1부
북미 실무협상 종료…“협상단, 삼시세끼 함께 해”
[앵커]

스웨덴에서 2박 3일간 열린 북미간 실무협상이 종료됐습니다.

남북미 협상단은 하루 세끼 식사를 같이 하며 현안을 집중 토의했는데, 2차 북미정상회담 전 후속 협상에도 합의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스톡홀름에서 유광석 특파원입니다.

[리포트]

스티브 비건 미국 특별대표 일행 차량이 회의장 밖으로 빠져나옵니다.

2시간 뒤 최선희 북한 외무성 부상 일행도 회의장을 떠났습니다.

2박 3일, 약 40시간에 걸친 북미간 합숙 실무협상이 종료됐습니다.

스웨덴 주재 북한대사관으로 복귀한 최선희 부상은 회의 결과를 묻는 질문에 여전히 침묵했습니다.

[최선희/북한 외무성 부상 : "(회의 결과 어땠습니까? 성과가 있었습니까?) ......"]

북미는 1차 정상회담 합의사항의 이행계획, 즉, 북한의 비핵화와 한반도 평화체제 구축 방안 등에 대해 집중 토론을 벌였습니다.

협상 과정을 잘 아는 외교소식통은 남북미 협상단이 2박 3일간 삼시세끼를 모두 함께 하며, 매우 화기애애한 분위기에서 회의를 진행했다고 말했습니다.

여러 현안에 대한 폭넓고 허심탄회한 대화가 이뤄진 것으로 관측됩니다.

다음달 말로 예정된 2차 북미정상회담 전까지 추가 협상 개최에도 합의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우리 대표단도 양자, 삼자회동 등 다양한 형태의 회의에 참여하며 적극적 중재 역할을 한 것으로 보입니다.

스웨덴 외교부 장관과 차관도 첫날 만찬과 회의에 여러 차례 참석하며 대화 분위기를 조성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스웨덴 외교부는 이번 실무 협상이 건설적으로 진행됐다고 밝혔습니다.

최 부상과 비건 대표 간 첫 실무협상이 긍정적으로 마무리됨에 따라 향후 협상도 탄력을 받을 것으로 예상됩니다.

스톡홀름에서 KBS 뉴스 유광석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