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일본에 기록적 ‘독감’ 확산…요양원서 7명 사망
입력 2019.01.22 (19:32) 수정 2019.01.22 (20:00) 뉴스 7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일본에 기록적 ‘독감’ 확산…요양원서 7명 사망
동영상영역 끝
[앵커]

일본에서는 독감이 기록적인 추세로 확산되면서 방역에 비상이 걸렸습니다.

노인 요양원에서 환자가 집단 발생해 7명이 숨지는 등 희생자가 속출하고 있습니다.

도쿄 나신하 특파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일본 효고 현 아와지 시의 노인 요양시설입니다.

돌봄이 필요한 노인 등 160여 명이 생활하고 있습니다.

지난 8일 이후 21일까지 입소자와 직원 등 74명이 인플루엔자, 이른바 독감에 감염됐습니다.

이 가운데, 71살부터 99살까지 남성 4명과 여성 3명 등 7명이 숨졌습니다.

3명의 직접 사인은 인플루엔자, 다른 4명의 직접사인은 흡인성 폐렴 등으로 알려졌습니다.

NHK에 따르면, 현 당국이 지난 11일 보고를 받고 치료제의 예방적 투여를 지도했지만 실제로 약이 도착한 것은 20일로 알려졌습니다.

[스미 히로시/효고현 스모토 보건소장 : "치료제를 예방적으로 투여했다면 감염 확대 규모를 어느 정도 줄일 수 있었을 것으로 봅니다."]

교토 부 난탄 시의 노인 간병시설에서도 입소자 등 26명이 인플루엔자에 감염됐습니다.

이 가운데 80대 노인 1명이 폐렴으로 숨졌습니다.

해당 시설에서는 지난해 12월 입소자 등 130여 명이 예방 접종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후생노동성은 지난 13일까지 1주일 동안 의료기관 5천 곳에서 보고된 인플루엔자 환자는 19만 명으로 일주일 새 2배 이상으로 늘었다고 밝혔습니다.

이를 전국 환자수로 환산하면 163만 5천여 명으로 추산됩니다.

광역 지자체 47곳 중 42곳에서는 경보 수준을 넘어섰습니다.

도쿄에서 KBS 뉴스 나신하입니다.
  • 일본에 기록적 ‘독감’ 확산…요양원서 7명 사망
    • 입력 2019.01.22 (19:32)
    • 수정 2019.01.22 (20:00)
    뉴스 7
일본에 기록적 ‘독감’ 확산…요양원서 7명 사망
[앵커]

일본에서는 독감이 기록적인 추세로 확산되면서 방역에 비상이 걸렸습니다.

노인 요양원에서 환자가 집단 발생해 7명이 숨지는 등 희생자가 속출하고 있습니다.

도쿄 나신하 특파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일본 효고 현 아와지 시의 노인 요양시설입니다.

돌봄이 필요한 노인 등 160여 명이 생활하고 있습니다.

지난 8일 이후 21일까지 입소자와 직원 등 74명이 인플루엔자, 이른바 독감에 감염됐습니다.

이 가운데, 71살부터 99살까지 남성 4명과 여성 3명 등 7명이 숨졌습니다.

3명의 직접 사인은 인플루엔자, 다른 4명의 직접사인은 흡인성 폐렴 등으로 알려졌습니다.

NHK에 따르면, 현 당국이 지난 11일 보고를 받고 치료제의 예방적 투여를 지도했지만 실제로 약이 도착한 것은 20일로 알려졌습니다.

[스미 히로시/효고현 스모토 보건소장 : "치료제를 예방적으로 투여했다면 감염 확대 규모를 어느 정도 줄일 수 있었을 것으로 봅니다."]

교토 부 난탄 시의 노인 간병시설에서도 입소자 등 26명이 인플루엔자에 감염됐습니다.

이 가운데 80대 노인 1명이 폐렴으로 숨졌습니다.

해당 시설에서는 지난해 12월 입소자 등 130여 명이 예방 접종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후생노동성은 지난 13일까지 1주일 동안 의료기관 5천 곳에서 보고된 인플루엔자 환자는 19만 명으로 일주일 새 2배 이상으로 늘었다고 밝혔습니다.

이를 전국 환자수로 환산하면 163만 5천여 명으로 추산됩니다.

광역 지자체 47곳 중 42곳에서는 경보 수준을 넘어섰습니다.

도쿄에서 KBS 뉴스 나신하입니다.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7 전체보기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