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경기도 안성 젖소 농장 ‘구제역’ 발생…설 앞두고 ‘비상’
입력 2019.01.29 (06:01) 수정 2019.01.29 (07:28)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경기도 안성 젖소 농장 ‘구제역’ 발생…설 앞두고 ‘비상’
동영상영역 끝
[앵커]

경기도 안성에서 이번 겨울 들어 첫 번째 구제역이 발생했습니다.

방역당국은 긴급 방역과 확산 차단에 주력하는 등, 설 명절 대이동을 앞두고 바짝 긴장하고 있습니다.

윤지연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구제역 확진 판정을 받은 곳은 경기도 안성에서 젖소 120여 마리를 키우는 농장입니다.

농장주는 어제 오전 당국에 신고하면서, 젖소 20마리가 침 흘림과 수포같은 구제역 의심 증상을 보였다고 말했습니다.

해당 젖소들은 간이키트 검사에서 양성 판정이 내려졌고, 정밀 검사를 통해 어젯밤 최종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이에 따라 이 농장에 있던 젖소 126마리는 밤사이 매몰 처분 작업이 진행됐습니다.

신고 직후부터 해당 농장은 출하 금지는 물론 사람과 가축 이동이 통제됐습니다.

정부는 발생 지역인 경기도를 비롯해 인접 지역인 충청남북도, 세종, 대전까지 어젯밤 8시 30분부터 24시간 동안 일시 이동중지 명령을 발령했습니다.

이 기간 동안 축산 관련 종사자와 차량은 이동과 출입이 금지되며 위반할 경우 1년 이하의 징역이나 천만 원 이하의 벌금에 처해집니다.

현재 확진 농가 주변 500미터 안에는 농가 11곳이 소 667마리, 염소 60마리를 키우고 있으며 긴급 예방접종을 마친 상탭니다.

이밖에 3킬로미터 이내 80여 농가에 대해선 정밀 예찰을 실시 중입니다.

방역당국은 확진 농장에 지난 주말 집유차량이 방문한 것으로 확인하고 해당 차량이 거쳐 간 농장을 확인해 감염 경로 확인과 추가 확산 차단에 주력하고 있습니다.

이어 안성에 가까운 경기도와 충남북 6개 시군 농장에 대해 구제역 백신 추가 접종도 추진한다는 방침입니다.

KBS 뉴스 윤지연입니다.
  • 경기도 안성 젖소 농장 ‘구제역’ 발생…설 앞두고 ‘비상’
    • 입력 2019.01.29 (06:01)
    • 수정 2019.01.29 (07:28)
    뉴스광장 1부
경기도 안성 젖소 농장 ‘구제역’ 발생…설 앞두고 ‘비상’
[앵커]

경기도 안성에서 이번 겨울 들어 첫 번째 구제역이 발생했습니다.

방역당국은 긴급 방역과 확산 차단에 주력하는 등, 설 명절 대이동을 앞두고 바짝 긴장하고 있습니다.

윤지연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구제역 확진 판정을 받은 곳은 경기도 안성에서 젖소 120여 마리를 키우는 농장입니다.

농장주는 어제 오전 당국에 신고하면서, 젖소 20마리가 침 흘림과 수포같은 구제역 의심 증상을 보였다고 말했습니다.

해당 젖소들은 간이키트 검사에서 양성 판정이 내려졌고, 정밀 검사를 통해 어젯밤 최종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이에 따라 이 농장에 있던 젖소 126마리는 밤사이 매몰 처분 작업이 진행됐습니다.

신고 직후부터 해당 농장은 출하 금지는 물론 사람과 가축 이동이 통제됐습니다.

정부는 발생 지역인 경기도를 비롯해 인접 지역인 충청남북도, 세종, 대전까지 어젯밤 8시 30분부터 24시간 동안 일시 이동중지 명령을 발령했습니다.

이 기간 동안 축산 관련 종사자와 차량은 이동과 출입이 금지되며 위반할 경우 1년 이하의 징역이나 천만 원 이하의 벌금에 처해집니다.

현재 확진 농가 주변 500미터 안에는 농가 11곳이 소 667마리, 염소 60마리를 키우고 있으며 긴급 예방접종을 마친 상탭니다.

이밖에 3킬로미터 이내 80여 농가에 대해선 정밀 예찰을 실시 중입니다.

방역당국은 확진 농장에 지난 주말 집유차량이 방문한 것으로 확인하고 해당 차량이 거쳐 간 농장을 확인해 감염 경로 확인과 추가 확산 차단에 주력하고 있습니다.

이어 안성에 가까운 경기도와 충남북 6개 시군 농장에 대해 구제역 백신 추가 접종도 추진한다는 방침입니다.

KBS 뉴스 윤지연입니다.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