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서울고등법원 “日 후지코시, 근로정신대 피해자들에 1억 배상”
입력 2019.01.30 (17:17) 수정 2019.01.30 (17:20) 뉴스 5
동영상영역 시작
서울고등법원 “日 후지코시, 근로정신대 피해자들에 1억 배상”
동영상영역 끝
일본기업 후지코시를 상대로 강제노동에 대한 손해배상을 청구한 근로정신대 피해자들이 또 승소했습니다.

서울고등법원은 민사 7부는 김옥순 할머니 등 피해자 5명이 낸 손해배상 소송 항소심에서, 1심과 마찬가지로 후지코시측이 위자료 1억원씩 지급하라고 판결했습니다.

재판부는 한일청구권협정과 무관하게 피해자들의 손해배상 청구권이 사라지지 않았다고 판단했습니다.

앞서, 지난 18일과 23일 후지코시를 상대로 한 근로정신대 피해자들의 또 다른 손해배상 청구 소송의 항소심에서도 손해를 배상하라는 판결이 잇따라 나왔습니다.
  • 서울고등법원 “日 후지코시, 근로정신대 피해자들에 1억 배상”
    • 입력 2019.01.30 (17:17)
    • 수정 2019.01.30 (17:20)
    뉴스 5
서울고등법원 “日 후지코시, 근로정신대 피해자들에 1억 배상”
일본기업 후지코시를 상대로 강제노동에 대한 손해배상을 청구한 근로정신대 피해자들이 또 승소했습니다.

서울고등법원은 민사 7부는 김옥순 할머니 등 피해자 5명이 낸 손해배상 소송 항소심에서, 1심과 마찬가지로 후지코시측이 위자료 1억원씩 지급하라고 판결했습니다.

재판부는 한일청구권협정과 무관하게 피해자들의 손해배상 청구권이 사라지지 않았다고 판단했습니다.

앞서, 지난 18일과 23일 후지코시를 상대로 한 근로정신대 피해자들의 또 다른 손해배상 청구 소송의 항소심에서도 손해를 배상하라는 판결이 잇따라 나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5 전체보기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