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양승태 사건 재판부 배당…“추가 징계 검토”
입력 2019.02.12 (21:33) 수정 2019.02.12 (21:37) 뉴스 9
동영상영역 시작
양승태 사건 재판부 배당…“추가 징계 검토”
동영상영역 끝
양승태 전 대법원장 사건이 지난해 사법농단 재판에 대비해 신설된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 35부에 배당됐습니다.

재판장인 박남천 부장판사는 법원행정처 근무 경험이 없고, 일선 법원에서 재판 업무만 맡아 왔습니다.

한편 김명수 대법원장은 오늘 대국민 사과문을 발표하고 검찰의 최종 수사 결과를 확인한 뒤, 사법농단 연루 판사들에 대한 추가 징계와 재판 업무 배제 범위를 검토하겠다고 밝혔습니다.
  • 양승태 사건 재판부 배당…“추가 징계 검토”
    • 입력 2019.02.12 (21:33)
    • 수정 2019.02.12 (21:37)
    뉴스 9
양승태 사건 재판부 배당…“추가 징계 검토”
양승태 전 대법원장 사건이 지난해 사법농단 재판에 대비해 신설된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 35부에 배당됐습니다.

재판장인 박남천 부장판사는 법원행정처 근무 경험이 없고, 일선 법원에서 재판 업무만 맡아 왔습니다.

한편 김명수 대법원장은 오늘 대국민 사과문을 발표하고 검찰의 최종 수사 결과를 확인한 뒤, 사법농단 연루 판사들에 대한 추가 징계와 재판 업무 배제 범위를 검토하겠다고 밝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