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3월 초 중폭 개각…박영선·우상호 의원 검증 착수
입력 2019.02.14 (07:01) 수정 2019.02.14 (07:07) 뉴스광장
동영상영역 시작
3월 초 중폭 개각…박영선·우상호 의원 검증 착수
동영상영역 끝
[앵커]

문재인 대통령이 2차 북미 정상회담이 직후인 다음달 초에 최대 7개 부처 장관을 바꾸는 중폭 개각을 단행할 것으로 보입니다.

청와대가 최근 민주당 박영선, 우상호 의원에 대한 검증에 착수한 것으로 알려지면서 현역 의원들의 입각 가능성에도 관심이 쏠립니다.

김지선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개각 대상으로 거론되는 부처는 주로 내년 총선에 출마할 정치인 출신 장관들이 있는 곳입니다.

김부겸 행정안전부, 김영춘 해양수산부, 김현미 국토교통부, 도종환 문화체육관광부 장관, 그리고 국회의원은 아니지만 출마가 유력한 유영민 과기정통부 장관은 교체가 유력합니다.

조명균 통일부 장관은 일찌감치 사의를 표명했고, 정부업무평가에서 '미흡' 평가를 받은 박상기 법무장관도 교체 가능성이 큰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런 가운데 청와대가 최근 민주당 박영선, 우상호 의원에 대한 검증을 경찰에 의뢰한 것으로 알려져 여당 의원들이 총선 출마를 접고 입각하게 될지도 관심입니다.

박 의원은 법무부 장관, 우 의원은 문체부 장관을 염두에 두고 검증 대상에 올린 것으로 보입니다.

통일부장관엔 김연철 통일연구원장이 유력하게 거론되고, 행안부 장관은 홍미영 더불어민주당 다문화위원장 등이 물망에 올랐습니다.

청와대 관계자는 "이번 개각에는 총선 출마자 배제 원칙이 적용돼 주로 관료, 교수 출신들이 검토되고, 정치인 입각 규모는 크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국민들이 체감할 수 있는 '성과 창출'에 초첨을 맞춘 이번 개각의 시기는 2차 북미 정상회담이 끝난 뒤인 다음달 초로 예상됩니다.

청와대 관계자는 후보자 검증이 마무리 단계지만, 검증 과정에서 한, 두명의 결격 사유가 발견돼 재추천 절차를 진행하고 있다고 전했습니다.

KBS 뉴스 김지선입니다.
  • 3월 초 중폭 개각…박영선·우상호 의원 검증 착수
    • 입력 2019.02.14 (07:01)
    • 수정 2019.02.14 (07:07)
    뉴스광장
3월 초 중폭 개각…박영선·우상호 의원 검증 착수
[앵커]

문재인 대통령이 2차 북미 정상회담이 직후인 다음달 초에 최대 7개 부처 장관을 바꾸는 중폭 개각을 단행할 것으로 보입니다.

청와대가 최근 민주당 박영선, 우상호 의원에 대한 검증에 착수한 것으로 알려지면서 현역 의원들의 입각 가능성에도 관심이 쏠립니다.

김지선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개각 대상으로 거론되는 부처는 주로 내년 총선에 출마할 정치인 출신 장관들이 있는 곳입니다.

김부겸 행정안전부, 김영춘 해양수산부, 김현미 국토교통부, 도종환 문화체육관광부 장관, 그리고 국회의원은 아니지만 출마가 유력한 유영민 과기정통부 장관은 교체가 유력합니다.

조명균 통일부 장관은 일찌감치 사의를 표명했고, 정부업무평가에서 '미흡' 평가를 받은 박상기 법무장관도 교체 가능성이 큰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런 가운데 청와대가 최근 민주당 박영선, 우상호 의원에 대한 검증을 경찰에 의뢰한 것으로 알려져 여당 의원들이 총선 출마를 접고 입각하게 될지도 관심입니다.

박 의원은 법무부 장관, 우 의원은 문체부 장관을 염두에 두고 검증 대상에 올린 것으로 보입니다.

통일부장관엔 김연철 통일연구원장이 유력하게 거론되고, 행안부 장관은 홍미영 더불어민주당 다문화위원장 등이 물망에 올랐습니다.

청와대 관계자는 "이번 개각에는 총선 출마자 배제 원칙이 적용돼 주로 관료, 교수 출신들이 검토되고, 정치인 입각 규모는 크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국민들이 체감할 수 있는 '성과 창출'에 초첨을 맞춘 이번 개각의 시기는 2차 북미 정상회담이 끝난 뒤인 다음달 초로 예상됩니다.

청와대 관계자는 후보자 검증이 마무리 단계지만, 검증 과정에서 한, 두명의 결격 사유가 발견돼 재추천 절차를 진행하고 있다고 전했습니다.

KBS 뉴스 김지선입니다.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