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서울 성동구서 상수도관 동파…단수 피해 없어
입력 2019.02.14 (07:03) 수정 2019.02.14 (07:18) 사회
서울 성동구서 상수도관 동파…단수 피해 없어
어젯밤(13일) 11시 40분쯤, 서울 성동구에 있는 서울숲 인근에 묻혀있는 상수도관이 파열됐습니다.

이 사고로 물이 솟아오르며 지하철 서울숲역 1번 출구 쪽 도로 2개 차선이 1시간 반 넘게 통제됐습니다.

사고 지점 가까이 390세대의 아파트 단지가 있었지만 단수 피해는 없었다고 성동구청은 밝혔습니다.

서울시 상수도사업본부는 연이은 추위에 상수도관이 동파한 것으로 보인다며, 오늘 낮 12시까지 복구를 마칠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 서울 성동구서 상수도관 동파…단수 피해 없어
    • 입력 2019.02.14 (07:03)
    • 수정 2019.02.14 (07:18)
    사회
서울 성동구서 상수도관 동파…단수 피해 없어
어젯밤(13일) 11시 40분쯤, 서울 성동구에 있는 서울숲 인근에 묻혀있는 상수도관이 파열됐습니다.

이 사고로 물이 솟아오르며 지하철 서울숲역 1번 출구 쪽 도로 2개 차선이 1시간 반 넘게 통제됐습니다.

사고 지점 가까이 390세대의 아파트 단지가 있었지만 단수 피해는 없었다고 성동구청은 밝혔습니다.

서울시 상수도사업본부는 연이은 추위에 상수도관이 동파한 것으로 보인다며, 오늘 낮 12시까지 복구를 마칠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