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한화 대전사업장서 또 폭발 사고…직원 3명 사망
입력 2019.02.14 (12:02) 수정 2019.02.14 (20:37) 뉴스 12
동영상영역 시작
한화 대전사업장서 또 폭발 사고…직원 3명 사망
동영상영역 끝
[앵커]

화약과 폭약을 취급하는 한화 대전 사업장에서 폭발 사고가 나 직원 3명이 숨졌습니다.

로켓 추진제 분리과정에서 폭발이 일어난 것으로 추정되는데, 이곳에서는 지난해 5월에도 폭발 사고가 나 9명의 사상자가 나기도 했습니다.

최선중 기자입니다.

[리포트]

대전 유성에 있는 한화 대전 사업장 상공에 검은 연기가 솟아 오릅니다.

이 곳에서 강한 폭발음과 함께 불이 난 것은 오늘 오전 8시 42분쯤 로켓 추진 기관을 조립하는 작업장에서 폭발 사고가 난 겁니다.

불은 40여 분만에 꺼졌지만 32살 김 모 씨 등 건물 안에 있던 조립동 직원 2명과 품질검사 직원 1명 등 3명이 숨졌습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로켓 추진기관에서 추진제를 분리하는 과정에서 사고가 난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신경근/대전 유성소방서 현장 대응단장 : "추진제를 용기에 있는 걸 빼는 작업이라고 합니다. 이형작업이라는게, 빼는 작업 중에 어떤 충격 혹은 어떤 원인에 의해서 폭발이 일어난 것으로..."]

경찰과 대전지방노동청이 사고 원인 조사에 나선 가운데 한화 측은 자체 현장 대응팀을 구성해 사고 수습에 나서는 한편 입장문을 통해 사망자를 애도하고 유가족들에게 깊은 위로의 말씀을 전한다고 밝혔습니다.

이 공장에서는 지난해 5월에도 로켓 기관에 연료를 주입하는 과정에서 폭발사고가 나 현장에서 노동자 2명이 숨지고, 심한 화상을 입은 3명이 병원에서 치료를 받다 숨지는 등 모두 9명의 사상자가 발생했습니다.

KBS 뉴스 최선중입니다.
  • 한화 대전사업장서 또 폭발 사고…직원 3명 사망
    • 입력 2019.02.14 (12:02)
    • 수정 2019.02.14 (20:37)
    뉴스 12
한화 대전사업장서 또 폭발 사고…직원 3명 사망
[앵커]

화약과 폭약을 취급하는 한화 대전 사업장에서 폭발 사고가 나 직원 3명이 숨졌습니다.

로켓 추진제 분리과정에서 폭발이 일어난 것으로 추정되는데, 이곳에서는 지난해 5월에도 폭발 사고가 나 9명의 사상자가 나기도 했습니다.

최선중 기자입니다.

[리포트]

대전 유성에 있는 한화 대전 사업장 상공에 검은 연기가 솟아 오릅니다.

이 곳에서 강한 폭발음과 함께 불이 난 것은 오늘 오전 8시 42분쯤 로켓 추진 기관을 조립하는 작업장에서 폭발 사고가 난 겁니다.

불은 40여 분만에 꺼졌지만 32살 김 모 씨 등 건물 안에 있던 조립동 직원 2명과 품질검사 직원 1명 등 3명이 숨졌습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로켓 추진기관에서 추진제를 분리하는 과정에서 사고가 난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신경근/대전 유성소방서 현장 대응단장 : "추진제를 용기에 있는 걸 빼는 작업이라고 합니다. 이형작업이라는게, 빼는 작업 중에 어떤 충격 혹은 어떤 원인에 의해서 폭발이 일어난 것으로..."]

경찰과 대전지방노동청이 사고 원인 조사에 나선 가운데 한화 측은 자체 현장 대응팀을 구성해 사고 수습에 나서는 한편 입장문을 통해 사망자를 애도하고 유가족들에게 깊은 위로의 말씀을 전한다고 밝혔습니다.

이 공장에서는 지난해 5월에도 로켓 기관에 연료를 주입하는 과정에서 폭발사고가 나 현장에서 노동자 2명이 숨지고, 심한 화상을 입은 3명이 병원에서 치료를 받다 숨지는 등 모두 9명의 사상자가 발생했습니다.

KBS 뉴스 최선중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12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