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인천교육청 청원답변 1호 ‘동춘초등교 신설’ 촉구
입력 2019.02.14 (17:45) 수정 2019.02.14 (17:51) 사회
인천교육청 청원답변 1호 ‘동춘초등교 신설’ 촉구
인천시교육청의 `온라인 시민청원`에서 처음으로 공감 댓글 천 건을 넘겨 공식 답변 요건을 갖춘 가칭 `동춘1 초등학교 신설`을 촉구하는 집회가 오늘(2/14)오후 인천시 연수구 `동춘1구역 도시개발사업조합` 앞에서 열렸습니다.

이 자리에서 백여 명의 동춘1구역 입주 예정자와 어린이들은 지난 2017년에 교육부의 중앙투자심사까지 통과한 가칭 `동춘1 초등학교 신설`이 무산될 위기에 놓였다며,도시개발사업조합과 인천시 교육청은 애초 약속대로 즉시 학교를 신설하라고 요구했습니다.

`동춘1구역`에는 오는 4월부터 3천 524가구가 입주할 예정이지만,도시개발사업 시행자인 조합 측이 재정난을 이유로 애초 약속했던 초등학교 신설과 기부채납을 거부하고 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인천교육청 청원답변 1호 ‘동춘초등교 신설’ 촉구
    • 입력 2019.02.14 (17:45)
    • 수정 2019.02.14 (17:51)
    사회
인천교육청 청원답변 1호 ‘동춘초등교 신설’ 촉구
인천시교육청의 `온라인 시민청원`에서 처음으로 공감 댓글 천 건을 넘겨 공식 답변 요건을 갖춘 가칭 `동춘1 초등학교 신설`을 촉구하는 집회가 오늘(2/14)오후 인천시 연수구 `동춘1구역 도시개발사업조합` 앞에서 열렸습니다.

이 자리에서 백여 명의 동춘1구역 입주 예정자와 어린이들은 지난 2017년에 교육부의 중앙투자심사까지 통과한 가칭 `동춘1 초등학교 신설`이 무산될 위기에 놓였다며,도시개발사업조합과 인천시 교육청은 애초 약속대로 즉시 학교를 신설하라고 요구했습니다.

`동춘1구역`에는 오는 4월부터 3천 524가구가 입주할 예정이지만,도시개발사업 시행자인 조합 측이 재정난을 이유로 애초 약속했던 초등학교 신설과 기부채납을 거부하고 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KBS사이트에서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댓글 이용시 KBS회원으로 표시되고
    댓글창을 통해 소셜계정으로 로그인한 이용자는 소셜회원으로 표시됩니다.